해외축구

연합뉴스

펠레 "메시 앞서는 역대 스타들 즐비"

김재순 입력 2011. 05. 17. 01:23 수정 2011. 05. 17. 09:16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축구황제 펠레가 '마라도나의 재림'으로 불리는 리오넬 메시(24·FC바르셀로나)를 '아직 완성되지 않은 축구천재'로 묘사했다.

펠레는 16일 자 칠레 일간지 라 테르세라(La Tercera)와의 인터뷰에서 "메시가 현재 최고의 선수임은 틀림없지만 네덜란드 축구영웅인 요한 크루이프나 프랑스 축구의 중흥기를 이끌었던 미셸 플라티니, 스페인-아르헨티나 국적의 알프레도 디 스테파노 등에 미치지는 못한다"는 견해를 밝혔다.

디 스테파노는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의 전설로 불리며 조국 아르헨티나는 물론 콜롬비아 대표로도 뛰었고 스페인 국적을 취득하고 나서는 스페인 대표로도 활약했다.

펠레는 "사람들은 비교하기를 좋아하면서도 크루이프와 플라티니, 디 스테파노 등을 잊고 있다"면서 "그들이 메시보다 더 훌륭한 선수들"이라고 말했다.

한편, 펠레는 오는 29일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FC바르셀로나와 잉글랜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 리그 결승전에서 FC바르셀로나의 우세를 점쳤다.

펠레는 "우열을 가리기 힘든 경기가 될 것"이라면서도 "맨유는 매우 강하고 성실한 경기를 하지만 세계 최고의 팀은 바르셀로나"라고 말해 FC바르셀로나의 우승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내다봤다.

fidelis21c@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