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엑스포츠뉴스

프로 VS 아마, 피망바둑 '여자바둑대회' 개최

입력 2011. 05. 23. 12:39 수정 2011. 05. 23. 12:3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류지일 기자] 네오위즈게임즈는 게임포털 피망이 서비스하는 피망바둑에서 여자바둑대회 '위대한 도전, BIG3를 넘어라!'를 개최한다.

지난해 7월 국내 바둑 활성화를 목표로 시작한 피망바둑 '희망 프로젝트'는 지금까지 아마추어 유망주 및 보육원 바둑교육사업 지원, 명지대 바둑학과 장학금 전달 등 의미 있는 활동들을 전개해왔다.

이번에는 그 동안 후원해 온 여자 기사들의 실력을 검증하고, 한국 여자바둑계에 활기를 불어넣고자 프로선수들과 대국을 펼치는 '위대한 도전, BIG3를 넘어라!' 대회를 마련했다.

이번 대회는 총 3차에 걸쳐 실시된 리그전을 통해 아마추어 상비군 중 3명의 대표를 선발한 후 여자바둑 BIG3로 꼽히는 '루이나이웨이', '조혜연', '박지은' 9단과 대국을 펼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현재 1,2차 리그전은 종료된 상태이며, 오는 26일부터 6월 18일까지 3차 리그를 진행해 높은 승점을 기록한 3명의 기사를 대표로 선발한다.

최종 결선 리그는 3인의 상비군 대표팀과 BIG3팀이 선수별 각각 1경기씩 총 9경기를 진행하며, 패할 때마다 진 팀에 이점을 적용하는 치수고치기 방식으로 전개된다.

이번 대회는 프로와 아마추어의 대결임을 고려해 처음에는 동등한 위치에서 대국을 펼치지만, 다음 대국부터는 이점과 패널티가 적용되어 흥미진진한 승부가 예상된다.

총 9번의 대국 중 5승을 거둬 승리한 팀에게는 1천 4백만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3승을 달성한 선수에게도 별도의 상금이 지급된다. 이번 여자바둑대회의 최종 대결은 오는 7월 중 피망바둑과 바둑TV 방송을 통해 실시간으로 중계될 예정이다.

여자기사회 김효정 회장은 "한국 여자바둑의 발전과 흥행을 위해 좋은 기회를 만들어 주신 것에 감사 드린다"며 "공식 대회는 아니지만 여자기사들의 신선한 대국을 볼 수 있는 기회인 만큼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네오위즈게임즈 오은석 사업부장은 "피망바둑 '희망 프로젝트'를 통해 한국 바둑 발전에 작게나마 이바지하고자 한다"며, "이번 대회는 다소 위축됐던 바둑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된 만큼 팬 여러분들의 관심 어린 성원을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위대한 도전, BIG3를 넘어라!'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피망바둑 공식 홈페이지( http://www.pmang.com)에서 확인 할 수 있다.

= '피망바둑-여자바둑대회'ⓒ 엑스포츠뉴스DB]

www.xportsnews.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xportsnews.com- 재미와 감동,글로벌뉴스에 강한 트위터 < 엑스포츠뉴스 > (http://twitter.com/XPORTSNEWS)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