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베스트일레븐

반 봄멜, 밀라노 떠나 PSV 복귀

김정용 입력 2012. 05. 15. 10:33 수정 2012. 05. 15. 10:3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베스트 일레븐)

AC 밀란에서 '우승 청부사'로 활약한 마르크 반 봄멜이 네덜란드로 돌아간다. 반 봄멜은 친정팀 PSV 아인트호벤과 1년 계약을 맺었다고 밝히며 1년 반 동안의 짧았던 이탈리아 생활을 마무리했다.

반 봄멜은 2010-11시즌 겨울 이적시장에 AC 밀란에 합류해 우승 주역으로 활약했다. 수비형 미드필더를 찾던 알레그리 감독은 반 봄멜의 뛰어난 위치 선정 능력과 노련미에 많은 기대를 걸었고, 이를 저버리지 않은 반 봄멜은 우승의 주역으로 평가 받았다. 지난 2011-12시즌에도 역시 주전 자리를 놓치지 않았다.

그러나 35세의 노장인 반 봄멜은 친정팀으로 돌아가기로 결정했다. 반 봄멜은 PSV에서 6시즌 동안 활약한 바 있으며, 특히 2004-05시즌에는 이영표 및 박지성과 함께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에서 돌풍을 일으키기도 했다.

반 봄멜은 고별 동영상 녹화 중 눈물을 보이는 등 AC 밀란에 대한 강한 애정을 드러냈다.

글=김정용 기자(redmir@soccerbest11.co.kr)사진=PA(www.pressassociation.com)

< 인기기사 >

저작권자(c)베스트일레븐.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