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일간스포츠

유니세프 친선대사 김연아, 장애아동에 1000만원 기부

손애성 입력 2013. 05. 30. 13:56 수정 2013. 05. 30. 13:56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일간스포츠 손애성]

유니세프 친선대사인 '피겨 여왕' 김연아(23)가 장애아동들을 위해 1000만원을 기부했다.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김연아 선수가 부산 금정구 장애아동을 위해 1000만원의 기금을 기부했다. 이 기금은 30일 부산 금정구청에서 열린 세계아동현황보고서 발표회에서 장애아동들에 전달된다"고 30일 밝혔다.

2013 세계아동현황보고서(The State of the World's Children 2013: Children with Disabilities)는 유니세프가 해마다 특정한 어린이 관련 주제를 정해 발표하는 연례 행사다. 올해 주제는 장애아동의 권리다.

국가대표 훈련 차 행사에 직접 참석하지 못한 김연아는 영상으로 장애아동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보냈다. 김연아의 영상메시지는 발표회를 통해 전세계에 동시 소개된다.

이날 행사엔 안성기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친선대사와 부산의 청각장애학교 배화학교 학생 및 금정구 관내 아동 등이 자리를 함께 했다. KBS개그콘서트에 출연 중인 개그맨 서태훈과 마술사 이강기가 축하 공연을 펼친다. 모든 행사 내용은 수화로 통역된다.

손애성 기자

ⓒ일간스포츠(https://isplus.join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