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MK스포츠

히딩크 감독, 안지 사임..차기 행선지는 바르샤?

입력 2013. 07. 23. 05:03 수정 2013. 07. 23. 05:0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네덜란드 출신 거스 히딩크 감독이 돌연 안지 마하치칼라(러시아, 이하 안지)의 지휘봉을 내려놓았다.

안지는 22일(이하 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코칭스태프 교체"라는 제목 아래 "히딩크 감독이 사임을 희망했고 이를 수용했다"고 밝혔다.

히딩크 감독은 "안지가 나 없이도 발전하고 성장할 수 있을 때 이곳에서 내 임무는 끝났다고 항상 이야기했다. 이제 그 시간이 다가왔다"라며 사임 이유를 설명했다.

시즌 도중 갑작스런 사임 결정이다. 2012년 2월 안지에 부임한 히딩크 감독은 지난 여름 재계약을 했다. 2013-14시즌 러시아 프리미어리그는 지난 14일 개막해, 2라운드 일정을 소화했다. 안지는 올 시즌 1무 1패를 기록하고 있다.

건강 악화 등 특별한 사유는 없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에 유럽 언론은 히딩크 감독의 차기 행선지로 FC 바르셀로나(스페인)행을 점치고 있다. 티토 빌라노바 감독이 치료로 물러나면서 바르셀로나 사령탑은 공석이 됐다. 바르셀로나는 이번주 안으로 새로운 감독을 선임할 계획이다.

히딩크 감독은 1998년 프랑스월드컵을 마친 뒤, 레알 마드리드와 레알 베티스를 맡으며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를 경험한 바 있다.

한편, 히딩크 감독의 뒤를 이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1군 코치를 역임했던 르네 뮬레스틴이 안지를 이끈다.

[rok1954@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