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뉴스엔

[포토엔스토리]류현진, 맷 켐프-유리베 도움받아 '미리보는 얼음물 샤워 캠페인'

뉴스엔 입력 2014. 08. 20. 11:28 수정 2014. 08. 20. 11:28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로스앤젤레스(미국)=뉴스엔 임세영 기자]

8월 2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2014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경기가 열렸다.

이날 류현진이 경기에 앞서 루게릭병 환자들을 돕는 기부릴레이 'ALS 아이스버킷 챌린지'(얼음물샤워 캠페인)를 맷 켐프, 유리베와 연습하고 있다.

류현진은 부상자 명단에 오른지 4일 만에 캐치볼 훈련을 소화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 LA 다저스 담당 기자 켄 거닉은 20일 자신의 SNS를 통해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홈 경기에 앞서 류현진이 캐치볼 훈련을 했다고 밝혔다.

아울려 현지 기자들은 "류현진이 트레이너가 지켜보는 앞에서 캐치볼 훈련을 소화했다"며 절친 후안 유리베(35)와 캐치볼을 하는 사진을 SNS에 올리기도 했다.

유리베 역시 허벅지 부상으로 류현진과 함께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류현진은 지난 14일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원정 경기 투구 중 오른쪽 엉덩이 근육 통증을 호소하며 자진 강판했다. 이후 류현진은 엉덩이 근육 염좌로 16일, 15일짜리 부상자 명단(DL)에 올랐다.

한편 류현진의 구체적인 복귀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임세영 seiyu@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