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OSEN

KLPGA, JLPGA 20승 안선주에게 투어 영구시드권 부여

입력 2015. 11. 09. 15:17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강필주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이하 KLPGA)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서 20승을 달성한 안선주(28, 모스푸드서비스)에게 KLPGA투어 영구시드권을 부여한다고 밝혔다.
 
KLPGA는 ‘KLPGA투어 상금순위로 인정한 대회 중 통산 20승 이상 선수’ 또는 ‘USLPGA, JLPGA, LET 투어 상금순위로 인정한 대회 중 3개 투어 통산 20승 이상 선수’에게 KLPGA투어 영구시드권을 부여한다. 현재까지 고(故) 구옥희, 박세리(38,하나금융그룹), 전미정(33, 진로재팬), 신지애(27, 쓰리본드)가 영구시드권을 획득한 바 있다.
 
지난 2005년 8월 KLPGA 정회원으로 입회한 안선주는 2006년부터 2009년까지 KLPGA 투어에서 뛰며 통산 7승을 올렸다. 2010년 JLPGA투어로 무대를 옮긴 안선주는 데뷔 첫해부터 4승을 거두며 두각을 드러냈고, 147개 대회 만에 통산 20승의 쾌거를 이뤘다. 특히 2010년, 2011년, 2014년에 상금왕을 차지하며 골프 한류 열풍 조성에 크게 기여했다.
 
안선주는 “1승을 더 하면 KLPGA투어 영구시드권을 받는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 언제 우승할 수 있을까 생각했는데 이렇게 큰 대회에서 많은 것을 이루게 돼서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이어 안선주는 “주 무대는 일본이긴 하지만 상황이 된다면 한국 대회에도 출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안선주는 올 시즌 JLPGA투어에서 2승을 기록중이며, KLPGA투어 대회에는 지난해 ‘한화금융 클래식 2014’에 출전한 바 있다. /letmeout@osen.co.kr
[사진]던롭스포츠코리아 제공.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