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OSEN

[오피셜] 삼성, 제14대 사령탑에 김한수 타격코치 선임

입력 2016. 10. 15. 13:02 수정 2016. 10. 15. 17:0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대구, 손찬익 기자] 삼성 라이온즈가 감독과 단장을 동시에 교체했다.

삼성 라이온즈의 14대 감독으로는 김한수 코치가 선임됐다. 계약 조건은 3년간 총액 9억원(계약금 3억원 연봉 2억원)이다.

신임 김한수 감독은 지난 1994년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해 프로 경력을 시작했고 2008년 이후 삼성 라이온즈 타격코치를 역임해왔다. 현역 시절 골든글러브 6회를 수상한 바 있으며 국가대표로도 활동했다.

젊은 리더십으로 팀 전력 향상과 구단의 변화혁신을 동시에 리드할 수 있는 최적의 인물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한수 감독은 "젊고 활력 넘치는 새로운 팀 컬러를 구축하고 신인 유망주 육성을 강화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올해로 계약기간이 만료되는 류중일 전 감독은 향후 기술자문 자격으로 팀을 위해 지속 헌신할 계획이다. 삼성 라이온즈는 감독과 함께 단장도 교체했다. 홍준학 신임 단장은 1990년 삼성 라이온즈 선수지원업무를 시작으로 홍보팀장, 마케팅팀장, 구단지원팀장 등을 역임했다.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