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포츠조선

여성 대리기사 성추행 선수 논란 A구단 "선수 무고 주장"

김용 입력 2016. 11. 28. 11:05 수정 2016. 11. 28. 12:58

기사 도구 모음

현직 프로야구 선수의 여성 대리기사 성추행 혐의 입건 조사에 해당 구단이 입장을 밝혔다. 수도권 A구단의 B 투수는 28일 새벽 음주 후 대리운전을 이용해 귀가하다 여성 대리기사 성추행 혐의로 서울 동작경찰서에 입건됐다. 현재 동작경찰서는 사건 수사를 하고 있는 가운데, B선수의 소속 구단인 A구단은 사태 파악에 분주한 상황이다. A구단 관계자는 "아직 조사 결과를 정확하게 전달받지 못했다. 현재 선수가 무고를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해당 선수는 현재 무고를 주장하고 있다."

현직 프로야구 선수의 여성 대리기사 성추행 혐의 입건 조사에 해당 구단이 입장을 밝혔다.

수도권 A구단의 B 투수는 28일 새벽 음주 후 대리운전을 이용해 귀가하다 여성 대리기사 성추행 혐의로 서울 동작경찰서에 입건됐다.

현재 동작경찰서는 사건 수사를 하고 있는 가운데, B선수의 소속 구단인 A구단은 사태 파악에 분주한 상황이다. A구단 관계자는 "아직 조사 결과를 정확하게 전달받지 못했다. 현재 선수가 무고를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B 투수는 팀의 1군 주축 투수로 활약 중이다.

김 용 기자 awesome@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