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스포츠투데이

차준환,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동메달 획득

정성래 입력 2016.12.11. 09:23

차준환이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동메달을 따냈다.

차준환(15 휘문중)은 10일(이하 한국시간) 프랑스 마르세유 팔레 옴니스포츠에서 열린 2016-2017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시리즈 파이널 주니어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서 기술점수(TES) 80.06점, 구성점수(PCS) 74.64점, 감점 1점, 합계 153.70점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차준환 / 사진=대한빙상경기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차준환이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동메달을 따냈다.

차준환(15 휘문중)은 10일(이하 한국시간) 프랑스 마르세유 팔레 옴니스포츠에서 열린 2016-2017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그랑프리 시리즈 파이널 주니어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서 기술점수(TES) 80.06점, 구성점수(PCS) 74.64점, 감점 1점, 합계 153.70점을 받았다.

쇼트프로그램 71.85점을 더한 총점 225.55점을 기록한 차준환은 전체 출전 선수 6명 중 3위를 기록하며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차준환은 2005-2006시즌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우승한 김연아(26) 이후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메달을 획득했다. 김연아 이후 11년 만의 쾌거다.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은 올 시즌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에서 성적이 가장 좋은 6명만 출전하는 대회다.

두 번의 주니어 그랑프리에서 우승을 차지해 2순위로 그랑프리 파이널에 진출한 차준환은 지난 8일 쇼트프로그램에서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 중 후속 점프를 뛰지 못해 7점을 잃으며 4위에 올랐으나, 프리스케이팅에서 역전해 동메달을 획득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