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스포츠조선

[단독] 김연아 'ISU 4대륙 피겨선수권' 시상자 나선다

이유나 입력 2017. 01. 20. 16:03 수정 2017. 01. 20. 20:01

기사 도구 모음

김연아가 '2017 ISU 4대륙 피겨 선수권' 시상자로 나선다.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 관계자는 20일 스포츠조선에 "김연아 선수가 ISU 4대륙 피겨 선수권대회 시상자로 위촉됐다"며 "김연아 선수는 오는 2월 17일에서 19일까지 4대륙 피겨선수권 대부분의 일정을 함께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연아가 10일 뉴발란스 강남 플래그십에서 진행된 김연아 뉴발란스 사인회에 참석해 취재진을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6.12.10/
김연아가 10일 뉴발란스 강남 플래그십에서 진행된 김연아 뉴발란스 사인회에 참석해 취재진을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6.12.10/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김연아가 '2017 ISU 4대륙 피겨 선수권' 시상자로 나선다.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 관계자는 20일 스포츠조선에 "김연아 선수가 ISU 4대륙 피겨 선수권대회 시상자로 위촉됐다"며 "김연아 선수는 오는 2월 17일에서 19일까지 4대륙 피겨선수권 대부분의 일정을 함께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피겨 대회 시상자 기준에 '해당 종목을 대표하는 선수가 가능하다'는 규정이 있다"며 "때문에 올림픽 챔피언이자 현존하는 피겨 레전드인 김연아 선수만한 적임자가 없고, 김연아 선수는 사랑하는 피겨와 많은 후배들, 평창 올림픽을 위해 흔쾌히 수락했다"고 과정을 설명했다.

평창올림픽 홍보대사인 김연아는 최근 '2017 4대륙 피겨선수권' 홍보 영상에서 "이곳 강릉 아레나에서 평창올림픽 테스트 이벤트가 열린다. 4대륙 피겨선수권을 통해 평창 올림픽 미리 경험하시길 바라며, 저도 현장에서 직접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ISU와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대한체육회가 공동 주관하는 '2017 ISU 4대륙 피겨 선수권'은 2월 16일부터 19일까지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다. 4대륙피겨선수권이 열리는 강릉 아레나는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이 열리는 링크로 빙질에 미리 적응하기 위해 하뉴 유즈루(일본) 등 올림픽 메달 후보들이 대거 출전할 예정이다.

ly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