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츠조선

'남태희 동점포' 레퀴야, ACL B조 선두 도약

박상경 입력 2017.04.11. 08:37

남태희(레퀴야)가 2017년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에서 팀 승리에 기여하는 득점포를 쏘아 올렸다.

남태희는 11일(한국시각) 카타르 도하의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스테그랄 쿠제스탄(이란)과의 대회 조별리그 B조 4차전에서 팀이 0-1로 뒤지던 전반 35분 동점골을 터뜨렸다.

이날 승리로 레퀴야는 승점 8이 되면서 쿠제스탄(승점 7)을 따돌리고 B조 선두로 올라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AFPBBNews = News1
남태희(레퀴야)가 2017년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에서 팀 승리에 기여하는 득점포를 쏘아 올렸다.

남태희는 11일(한국시각) 카타르 도하의 압둘라 빈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스테그랄 쿠제스탄(이란)과의 대회 조별리그 B조 4차전에서 팀이 0-1로 뒤지던 전반 35분 동점골을 터뜨렸다. 쿠제스탄 진영 페널티에어리어 왼쪽 구석에서 수비수 한 명을 따돌리고 시도한 오른발 중거리슛이 그대로 골망을 흔들었다. 기세를 탄 레퀴야는 9분 뒤 알모에즈 알리의 역전골까지 터지면서 리드를 잡았고, 결국 1골차 승릴 경기가 마무리 됐다.

이날 승리로 레퀴야는 승점 8이 되면서 쿠제스탄(승점 7)을 따돌리고 B조 선두로 올라섰다.

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