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MBC

북한 탁구팀 환송 "단일팀으로 또 만납시다!"

전훈칠 입력 2018. 05. 07. 20:52 수정 2018. 05. 07. 21:12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데스크] ◀ 앵커 ▶

27년 만에 성사된 단일팀으로 감동을 줬던 남북 탁구 선수들이 또 다른 만남을 기약하면서 오늘(7일) 헤어졌습니다.

◀ 영상 ▶

먼저 떠나는 북한 선수들을 환송하기 위해 우리 선수단이 나왔는데요.

눈물 대신에 보시는 것처럼 웃음꽃이 활짝 피었습니다.

서로 사진 찍고 덕담을 나누는 모습, 정말 보기 좋죠?

다시 만날 수 있다는 희망이 있어서일 겁니다.

남북 남자 선수들도 부쩍 가까워졌습니다.

기념 촬영을 하면서 폭소가 끊이지 않았는데요.

김택수 감독님은 내친김에 이 자리에서 화끈한 제안까지 하셨다고 합니다.

[김택수/탁구 대표팀 감독] "남자는 단일팀이 안 돼서 존재감이 없었는데 앞으로 기회가 되면 단일팀 같이 이렇게 했으면 좋겠어."

우리 선수단은 내일 낮에 귀국하는데요.

아시안게임에서 남녀부 모두 단일팀이 꾸려질 수 있을지 지켜봐야겠습니다.

전훈칠 기자 (thateye7@imbc.com)

저작권자(c) MBC (www.imnews.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