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데일리e스포츠

[MSI 결승] RNG, '노데스' 이즈리얼 앞세워 킹존 완파! 2-1

남윤성 입력 2018. 05. 20. 21:58

기사 도구 모음

로얄 네버 기브업(이하 RNG)이 한 번도 죽지 않으면서 킬과 어시스트를 잔뜩 가져간 원거리 딜러 'Uzi' 지안지하오를 앞세워 킹존 드래곤X를 압살했다.

RNG는 20일 프랑스 파리 제니스 파리 라빌레트에서 열린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2018 결승전 킹존 드래곤X와의 3세트에서 스카너가 끌고 오면 이즈리얼이 킬을 올리는 단순한 방법으로 킬을 쌓아가면서 성장 격차를 벌렸고 20분 이후에는 이즈리얼 혼자 포탑이면 포탑, 챔피언이면 챔피언을 모두 제압하면서 낙승을 거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2018 결승

▶킹존 드래곤X 1-2 로얄 네버 기브업

1세트 킹존 드래곤X < 소환사의협곡 > 승 로얄 네버 기브업

2세트 킹존 드래곤X 승 < 소환사의협곡 > 로얄 네버 기브업

3세트 킹존 드래곤X < 소환사의협곡 > 승 로얄 네버 기브업

로얄 네버 기브업(이하 RNG)이 한 번도 죽지 않으면서 킬과 어시스트를 잔뜩 가져간 원거리 딜러 'Uzi' 지안지하오를 앞세워 킹존 드래곤X를 압살했다. 

RNG는 20일 프랑스 파리 제니스 파리 라빌레트에서 열린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 2018 결승전 킹존 드래곤X와의 3세트에서 스카너가 끌고 오면 이즈리얼이 킬을 올리는 단순한 방법으로 킬을 쌓아가면서 성장 격차를 벌렸고 20분 이후에는 이즈리얼 혼자 포탑이면 포탑, 챔피언이면 챔피언을 모두 제압하면서 낙승을 거뒀다.

퍼스트 블러드는 RNG가 가져갔다. 킹존이 정글러 '피넛' 한왕호의 트런들을 중단으로 개입시키면서 'Xiaohu' 리유안하오의 블라디미르를 노렸지만 RNG는 정글러 'Karsa' 헝하오슈안의 스카너를 부르면서 '비디디' 곽보성의 사이온을 일점사한 뒤 점화로 마무리하면서 첫 킬을 챙겼다. 7분에 상단으로 스카너와 블라디미르까지 부르면서 '칸' 김동하의 갱플랭크를 노린 RNG는 손쉽게 두 번째 킬을 냈고 블라딤르에게 2킬을 모두 선사했다. 

11분에 'Uzi' 지안지하오의 이즈리얼이 순간이동을 통해 하단에 합류한 RNG는 리유안하오의 블라디미르까지 하단으로 이동하면서 킹존의 하단 듀오를 제거했다. 킹존은 상단에서 'Letme' 얀준제의 쉔을 끊어내고 상단 외곽 1차 포탑까지 파괴했지만 킬 스코어는 4대1까지 벌어졌다. 

킹존은 16분에 중앙 지역에서 김종인의 바루스가 부패의 사슬을 지안지하오의 이즈리얼에게 맞히면서 싸움을 걸었지만 'Ming' 시센밍의 잔나가 계절풍을 쓰면서 체력을 채우는 바람에 킬을 내지 못했고 리유안하오의 블라디미르가 옆에서 치고 온 탓에 곽보성의 사이온이 잡혔다. 중앙 대치전을 계속 하던 킹존은 탐 켄치가 블라디미르에게, 바루스가 쉔에게 끊기면서 1대7로 격차가 벌어졌다. 

17분에 하단에서 사이온이 합류하면서 김동하의 갱플랭크에게 블라디미르를 잡을 기회를 만들었지만 한왕호의 트런들이 내려오다가 객사했고 본진으로 돌아가지 못한 김동하의 갱플랭크가 하단에서 3인 협공을 받아 잡혔다. 

RNG는 20분에 중앙을 공략하는 과정에서 킹존의 하단 듀오를 만나 지안지하오의 이즈리얼이 체력을 빼놓았고 리유안하오의 블라디미르가 허리를 끊고 들어오면서 이즈리얼이 2킬을 챙겼다. 

22분에 갱플랭크와 트런들을 끊어낸 RNG는 내셔 남작을 사냥하면서 승기를 잡았다. 지안지하오의 이즈리얼을 앞세워 중앙을 공략하던 RNG는 킹존의 이니시에이팅을 여유롭게 받아쳤고 사이온과 바루스를 잡아냈고 넥서스까지 손쉽게 무너뜨렸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