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베스트일레븐

[WC MIC] 데샹 감독, "호주전서 최상의 팀 내보낸다"

김태석 입력 2018. 06. 16. 01:04

기사 도구 모음

디디에 데샹 프랑스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이 프랑스의 스쿼드를 구성하고 있는 어린 선수들이 호주전에서 진가를 보일 수 있을 거라 자신했다.

러시아 매체 <스푸트니크 통신> 에 따르면, 데샹 감독은 경기 전 기자회견에서 "호주전을 위해 최상의 팀을 마련했다. 호주에 가능한 복잡한 상황을 안길 수 있길 바란다. 때문에 우리 선수들이 공격 상황에서 유용한 모습을 보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WC MIC] 데샹 감독, "호주전서 최상의 팀 내보낸다"



(베스트 일레븐)

디디에 데샹 프랑스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이 프랑스의 스쿼드를 구성하고 있는 어린 선수들이 호주전에서 진가를 보일 수 있을 거라 자신했다.

데샹 감독이 이끄는 프랑스 축구 국가대표팀은 16일 저녁 7시(한국 시각) 카잔 아레나에서 예정된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C조 1라운드에서 호주와 승부를 벌인다. C조 최강으로 평가받는 프랑스는 호주전 승리를 통해 우승을 위한 원동력을 얻으려 하고 있다.

데샹 감독은 호주전에서 최상의 전력을 가동하겠다는 복안을 내비쳤다. 러시아 매체 <스푸트니크 통신>에 따르면, 데샹 감독은 경기 전 기자회견에서 “호주전을 위해 최상의 팀을 마련했다. 호주에 가능한 복잡한 상황을 안길 수 있길 바란다. 때문에 우리 선수들이 공격 상황에서 유용한 모습을 보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일각에서 너무 어린 선수들이 많다는 지적을 하는 것과 관련해 데샹 감독은 동의하지 않는다는 뜻을 내비쳤다. 데샹 감독은 “우리 팀의 어린 선수들에게는 그만한 자질이 있다. 우리 선수들은 빅 클럽에서 뛰고 있으며, 큰 대회 경험이 많다. 그래서 이런 대회에 익숙하다. 나이는 중요하지 않다. 이 선수들은 월드컵을 위한 준비가 되어 있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이번 대회에 FIFA 공식 스폰서 VISA카드의 홍보 대사 자격으로 참가하고 있는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는 프랑스의 핵심 자원으로 평가받는 폴 포그바와 킬리앙 음바페가 매우 좋은 경기력을 보일 수 있으리라 내다봤다. 이브라히모비치는 FIFA와 인터뷰에서 “포그바는 매우 빠르고 숙련된 선수라고 확신한다. 음바페는 최고가 되기 위해서는 좀 더 성장해야 할 선수지만, 분명히 그 수준에 오를 만한 재능”이라고 말했다.


글=김태석 기자(ktsek77@soccerbest11.co.kr)
사진=ⓒgettyImages/게티이미지코리아(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축구 미디어 국가대표 - 베스트 일레븐 & 베스트 일레븐 닷컴

저작권자(c)베스트일레븐.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