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인터풋볼

[WC 리뷰] '코스타 결승골' 스페인, 이란에 1-0 승..16강 청신호

오승종 기자 입력 2018.06.21. 04:53 수정 2018.06.21. 04:59

스페인이 이란의 극단적인 수비 전술에 고전한 끝에 승점 3점을 챙기는데 성공했다.

스페인은 21일 오전 3시(한국시간)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이란과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B조 조별리그 2차전 경기에서 1-0으로 승리를 거뒀다.

후반 16분 이란이 프리킥 상황에서 이어진 에자톨라히의 슈팅이 스페인의 골망을 갈랐으나 득점으로 인정되지 않았다.

이란은 종료 휘슬이 울릴 때까지 분투했지만 끝내 득점에는 실패했고, 경기는 스페인의 1-0 승리로 종료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터풋볼] 오승종 기자= 스페인이 이란의 극단적인 수비 전술에 고전한 끝에 승점 3점을 챙기는데 성공했다.

스페인은 21일 오전 3시(한국시간)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이란과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B조 조별리그 2차전 경기에서 1-0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스페인은 포르투갈과 함께 B조에서 1승 1무를 거두며 16강 진출에 청신호를 켰다.

[선발 라인업] '이니에스타 3선' 스페인, 10백 공략 위한 공격적인 라인업

이란은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아즈문이 최전방에 섰고 아미리, 타레미, 안사리파드가 2선에 배치됐다. 에자톨라히, 에브라히미가 중원을 구성했고 하지사피, 푸랄리간지, 호세이니, 레자에이안이 포백을 이뤘다. 골키퍼 장갑은 베이란반드가 꼈다.

스페인도 4-2-3-1 포메이션을 꺼냈다. 코스타가 공격을 주도했고 실바, 이스코, 바스케스가 뒤에서 지원했다. 부스케츠와 이니에스타가 3선에 배치됐고 카르바할, 피케, 라모스, 알바가 수비벽을 세웠다. 골문은 데 헤아가 지켰다.

[전반전] '10백+침대 축구', 이란의 색깔에 고전한 스페인

전반전 예상대로 이란은 극단적인 수비 전술을 펼쳤다. 이란은 최전방 공격수 아즈문을 제외한 전원이 수비에 가담했고, 수시로 선수들이 그라운드에 눕는 장면을 연출하며 조금이라도 시간을 끌려는 모습을 보였다. 이런 상황에서 스페인은 패싱 게임과 중거리 슛을 통해 활로를 찾았다.

전반 23분 부스케츠가 좋은 위치에서 반칙을 얻어내며 스페인에 기회가 찾아왔다. 옐로카드를 줄 수도 있는 고의성 있는 파울이었지만 경고는 선언되지 않았다. 프리킥은 실바가 직접 처리했고, 실바의 슈팅은 수비벽을 맞은 뒤 골키퍼가 잡아냈다.

전반 36분 이란의 핵심 선수인 하지사피가 고통을 호소하며 그라운드에 드러누웠다. 그라운드를 나온 하지사피는 교체가 예상됐지만, 이내 다시 들어와 경기를 재개했다.

전반 추가시간 1분 스페인에 결정적인 기회가 찾아왔다. 이란의 수비가 정비되기 전 실바가 좋은 위치에서 슈팅 기회를 잡은 것이다. 실바는 빠른 타이밍으로 슈팅을 가져갔지만 공은 수비수를 맞고 골문을 벗어났다.

[후반전] '코스타 선제골' 스페인, 이란도 골망 갈랐으나 VAR 판독 후 득점 취소

후반 초반 스페인의 공격이 몰아쳤다. 스페인은 후반 3분 코너킥 상황에서 피케에게 결정적인 기회가 찾아왔다. 피케의 슈팅은 득점으로 연결되진 않았다. 이어지는 장면에서 바스케스가 멋진 궤적을 그리는 중거리 슈팅을 시도했지만 바이란반드가 슈퍼세이브로 선방했다.

후반 7분 이란도 위협적인 장면을 연출했다. 이란은 코너킥 상황에서 안사리파드의 슈팅이 옆그물을 때리며 스페인의 간담을 서늘케 했다.

후반 8분 드디어 스페인의 선제골이 터졌다. 코스타가 자신 쪽으로 패스가 오자 멋진 턴 동작으로 상황을 이어갔고, 이후 공은 코스타를 견제하던 이란 수비수의 몸에 맞았으나 다시 코스타를 맞고 골문 안으로 들어갔다.

후반 16분 이란이 프리킥 상황에서 이어진 에자톨라히의 슈팅이 스페인의 골망을 갈랐으나 득점으로 인정되지 않았다. 처음에는 스코어가 올라갔지만 VAR 판독이 요청됐고, 판독 끝에 주심은 이란에 오프사이드를 선언했다.

후반 25분 스페인은 이니에스타를 불러들이고 기동성과 활동량이 좋은 코케를 투입하며 이란의 공격에 대비했다.

이란도 쉽게 물러서지 않았다. 이란은 전반전과 다르게 적극적으로 공격에 임했다. 후반 36분에는 타레미가 왼쪽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위협적인 헤딩으로 연결했지만, 공은 골문 위로 살짝 뜨고 말았다. 이란은 종료 휘슬이 울릴 때까지 분투했지만 끝내 득점에는 실패했고, 경기는 스페인의 1-0 승리로 종료됐다.

[경기 결과]

이란(0): -

스페인(1): 코스타(후반 8분)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