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뉴스pick] "호날두, 유벤투스 간다..연봉 392억 계약 완료 '7일 공식 발표'"

심유경 작가, 김도균 기자 입력 2018.07.06. 11:09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레알 마드리드에서 유벤투스로의 이적을 위한 개인 협상이 마무리 지어졌다고 알려졌습니다.

골이탈리아 로메오 아그레스티 기자는 어제(5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호날두가 유벤투스와 연봉 3천만 유로, 우리 돈으로 약 392억에 4년 계약 조건에 완전히 합의했다고 알렸습니다.

연봉 3천만 유로는 호날두가 레알과 재계약을 논의했을 당시 원했던 액수입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레알 마드리드에서 유벤투스로의 이적을 위한 개인 협상이 마무리 지어졌다고 알려졌습니다.

골이탈리아 로메오 아그레스티 기자는 어제(5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호날두가 유벤투스와 연봉 3천만 유로, 우리 돈으로 약 392억에 4년 계약 조건에 완전히 합의했다고 알렸습니다.

연봉 3천만 유로는 호날두가 레알과 재계약을 논의했을 당시 원했던 액수입니다.

같은 날 스페인 스포츠 신문 '마르카'도 호날두가 플로렌티노 페레스 레알 마드리드 회장과 마지막 면담에서 레알 퇴단 문제에 관해 이야기를 마쳤다고 전했습니다.

페레스 회장은 이적료 1억 유로, 우리 돈으로 약 1,311억을 가져오면 호날두를 놓아주겠다는 제안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호날두의 에이전트 조르제 멘데스는 유벤투스가 1억 유로를 지급할 수 있다는 제안을 가져오며 호날두의 유벤투스행은 일사천리로 진행될 것이라 봤습니다.

레알과 이적료 협상, 호날두와 연봉 협상을 마친 유벤투스는 등 번호 7번 호날두 영입 발표를 오는 7일 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러한 가운데 같은 날 유벤투스 팬 페이지 트위터 계정에는 등 번호 7번이 적힌 호날두의 유니폼 사진이 올라와 축구팬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으기도 했습니다.

누리꾼들은 '호날두 없는 레알이라 상상이 안 간다' '안돼 호우형'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스페인 신문 '마르카' 캡처, 트위터 'Romeo Agresti' 'Forzajuve2017' 캡처)    

심유경 작가, 김도균 기자getset@sbs.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