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뉴스

[월드컵] '한국의 독일전 한 방'..이번 대회 명장면 2위

입력 2018.07.15. 09:03
자동 요약

한국이 세계 최강 독일을 물리친 것이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전체를 통틀어 명장면 2위에 올랐다.

10위 내에 든 다른 장면들을 살펴보면 3위는 독일이 스웨덴과 조별리그 2차전 후반 추가 시간에 토니 크로스의 역전 득점으로 2-1로 승리한 것이 꼽혔고, 4위는 마리오 만주키치(크로아티아)가 잉글랜드와 준결승에서 연장 후반에 결승골을 터뜨린 장면이었다.

최고의 명장면은 벨기에의 일본전 3-2 '대역전 드라마'
[월드컵] 수비수들의 합작, 공이 김영권에게로 (카잔=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윤영선(5), 장현수(20)가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 독일과의 경기에서 니콜라스 쥘레915) 등 독일 선수들과 경합한 뒤 첫 골을 넣은 김영권(19)에게로 공이 흘러나오고 있다. 2018.6.28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이 세계 최강 독일을 물리친 것이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전체를 통틀어 명장면 2위에 올랐다.

미국 야후 스포츠는 15일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이번 대회 18개의 명장면을 추려 발표했다.

이 가운데 한국이 조별리그 F조 3차전에서 독일을 2-0으로 꺾은 것은 2위에 올라 이번 대회 최고 하이라이트 가운데 하나로 인정받았다.

야후 스포츠는 '독일은 스웨덴과 2차전에서 극적으로 승리했고, 다음 상대 한국은 충분히 이길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며 '그러나 후반 추가 시간에 세상을 놀라게 할 만한 일이 벌어졌다'고 당시 상황을 묘사했다.

'동시에 진행된 스웨덴과 멕시코 경기에서 스웨덴이 앞서고 있었기 때문에 독일은 반드시 이겨야 했지만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일, 한국의 득점이 터져 나왔다'는 것이다.

야후 스포츠는 '한국의 골은 처음에 오프사이드로 잘못된 판정이 내려졌는데 비디오 판독을 통해 바로 잡혔다'며 '이후 독일 골키퍼 마누엘 노이어까지 골문을 비우고 공격하러 나왔지만 오히려 손흥민의 추가 골이 나왔다'고 한국의 극적인 승리 순간을 재현했다.

이 결과로 독일은 탈락했고, 멕시코 사람들은 모스크바 시내를 행진하며 한국 사람들을 어깨에 올려놓고 즐거워했다. 이런 장면은 월드컵에서만 볼 수 있는 미친 광경이라고 야후 스포츠는 평가했다.

[월드컵] 주멕시코 한국대사관으로 몰려온 멕시코 응원단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27일(현지시간)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멕시코가 스웨덴에 졌지만, 한국의 예상 밖 독일전 승리 덕에 16강 티켓을 따내자 수도 멕시코시티 폴랑코에 있는 주멕시코 한국대사관 앞으로 수백 명의 응원단이 몰려와 "totdo somoso corea(우리는 모두 한국인)", "corea hermano ya eres mexicano(한국 형제들 당신들은 이미 멕시코 사람)"라고 외치고 있다. 2018.6.28 penpia21@yna.co.kr

전체 1위는 벨기에가 일본과 16강전에서 후반 0-2로 뒤지다가 3-2로 역전승한 장면이 꼽혔다.

당시 벨기에는 후반 20분이 넘도록 0-2로 뒤지다가 후반 24분과 29분에 한 골씩 넣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그리고 후반 추가 시간에 나세르 샤들리가 극적인 역전 결승골을 꽂아 8강 진출에 성공했다.

벨기에와 일본의 경기 모습. [AP=연합뉴스]

10위 내에 든 다른 장면들을 살펴보면 3위는 독일이 스웨덴과 조별리그 2차전 후반 추가 시간에 토니 크로스의 역전 득점으로 2-1로 승리한 것이 꼽혔고, 4위는 마리오 만주키치(크로아티아)가 잉글랜드와 준결승에서 연장 후반에 결승골을 터뜨린 장면이었다.

5위는 브라질과 8강전에서 선방을 펼친 벨기에 골키퍼 티보 쿠르투아, 6위는 아르헨티나를 극적으로 16강에 올린 마르코스 로호의 나이지리아전 후반 41분 득점이 선정됐다.

7위는 스위스가 조별리그에서 세르비아를 물리친 장면, 8위는 포르투갈, 스페인, 이란, 모로코로 구성된 B조의 치열한 16강 경쟁이 뽑혔다.

9위는 조별리그 스페인전에서 해트트릭을 달성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 10위는 크로아티아와 준준결승 연장 후반 10분에 나온 러시아 마리우 페르난지스의 헤딩슛이 각각 톱10의 마지막을 장식했다.

emailid@yna.co.kr

관심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