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공식발표] 벤투 감독, 전술+피지컬+GK 등 코칭 4명 대동

한준 기자 입력 2018.08.17. 10:22 수정 2018.08.17. 11:34

파울루 벤투 신임 국가 대표 팀 감독이 4명의 코치진을 이끌고 한국 대표 팀에 온다.

김판곤 국가대표감독선임위원장은 17일 오전 축구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신임 대표 팀 감독 선임 기자회견을 가졌다.

벤투 감독을 선임했다고 알렸다.

스포르팅리스본, 포르투갈 대표 팀, 크루제이루, 올림피아코스, 충칭리판 등에서 벤투 감독과 함께 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벤투 감독의 사단은 4명이다.

[스포티비뉴스=신문로, 한준 기자] 파울루 벤투 신임 국가 대표 팀 감독이 4명의 코치진을 이끌고 한국 대표 팀에 온다.

김판곤 국가대표감독선임위원장은 17일 오전 축구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신임 대표 팀 감독 선임 기자회견을 가졌다. 벤투 감독을 선임했다고 알렸다.

수석코치는 세르지우 코스(43)가 맡는다. 스포르팅리스본, 포르투갈 대표 팀, 크루제이루, 올림피아코스, 충칭리판 등에서 벤투 감독과 함께 했다. 가장 오래 함께 해왔다. 상대 공격 분석 및 수비 전담 코치다.

피지컬 코치 페드로 페레이라(45)는 벤피카에서 오랫동안 활동했다. 크루제이루, 올림피아코스, 충칭에서 함게 했다.

골키퍼 코치 비토르 실베스트레(35)도 크루제이루 시절부터 함께 했다. 필드플레이어와 골키퍼 훈련을 같이해야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

필드코치로 필리페 쿠엘료(38)는 충칭부터 함께 했다. 에스토릴, 비토리아 유소년 감독을 거쳐 포르투갈 3부리그와 2부리그에서 감독생활을 하다 벤투 사단에 합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