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연합뉴스

5시간 혈투 마감한 문규현

입력 2018. 10. 09. 19:01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9일 오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18 프로야구 롯데자이언츠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 연장 11회말 1사 1,2루 상황에서 1타점 결승타를 친 문규현이 동료 선수들로부터 축하를 받고 있다. 2018.10.9

handbrother@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