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최무배 격돌' 후지타 "이기면 일본 술, 지면 소주로 2라운드" 제안

입력 2018.11.02. 12:36 수정 2018.11.02. 12:39

일본 격투계의 '살아있는 전설' 후지타 카즈유키(48, TEAM FUJITA)가 '부산 중전차' 최무배(48, 노바MMA/최무배짐)에게 독특한 제안을 했다.

후지타 카즈유키와 최무배는 오는 3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개최되는 XIAOMI ROAD FC 050에서 맞붙는다.

대회를 앞두고 공개된 티저 이미지에서는 후지타 카즈유키, 최무배가 술잔을 기울이는 콘셉트가 연출돼 눈길을 끌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일본 격투계의 ‘살아있는 전설’ 후지타 카즈유키(48, TEAM FUJITA)가 ‘부산 중전차’ 최무배(48, 노바MMA/최무배짐)에게 독특한 제안을 했다.

후지타 카즈유키와 최무배는 오는 3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개최되는 XIAOMI ROAD FC 050에서 맞붙는다. 두 전설의 만남이다. 한·일 격투기를 주름잡았던 두 선수가 드디어 마주하게 됐다.

대회 출전을 위해 대전에 도착한 후지타 카즈유키는 이번 경기를 앞둔 소감에 대해 묻자 “누가 이기고 지는 걸 떠나서 ‘우리는 아직 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하는 경기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대회를 앞두고 공개된 티저 이미지에서는 후지타 카즈유키, 최무배가 술잔을 기울이는 콘셉트가 연출돼 눈길을 끌었다. 후지타 카즈유키는 이에 대해 “최무배와의 경기는 운명이라고 하기보다 숙명에 더 가까운 것 같다. 경기가 끝난 후에는 정말 그와 술을 마시며 회포를 풀고 싶다는 생각도 든다”라고 말했다.

후지타 카즈유키는 이어 “내가 이기면 일본 술로, 그가 이기면 한국 소주로 두 번째 라운드를 이어가고 싶다”라며 구체적인 소망을 말하기도 했다. 후지타 카즈유키가 최무배에게 건넨 자세한 말은 ROAD FC 공식 YOUTUBE 채널에 업로드 된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3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개최되는 XIAOMI ROAD FC 050은 오후 7시부터 스포티비에서 생중계되고, DAUM 스포츠와 아프리카TV, ROAD FC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시청할 수 있다. 해외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전세계로 동시에 생중계된다.

[최무배-후지타 카즈유키. 사진 = ROAD FC 제공]-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