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에디 멕스, 2018 서울 세계3쿠션당구월드컵 우승..상금 2000만원 획득

김영록 입력 2018.11.19. 00:51

벨기에의 에디 멕스(세계랭킹 5위)가 '2018 서울 세계3쿠션당구월드컵'(이하 서울월드컵)우승자가 되었다.

에디 멕스는 18일 20시 서울 태릉선수촌 내 승리관에서 열린 서울월드컵 결승전에서 이번 대회 내내 오른손잡이에서 왼손잡이로 전환하여 돌풍을 일으킨 카시도코스타스 필리포스(그리스/세계 46위)를 상대하여 19이닝 40 대19 큰 점수 차이로 승리하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벨기에의 에디 멕스(세계랭킹 5위)가 '2018 서울 세계3쿠션당구월드컵'(이하 서울월드컵)우승자가 되었다.

에디 멕스는 18일 20시 서울 태릉선수촌 내 승리관에서 열린 서울월드컵 결승전에서 이번 대회 내내 오른손잡이에서 왼손잡이로 전환하여 돌풍을 일으킨 카시도코스타스 필리포스(그리스/세계 46위)를 상대하여 19이닝 40 대19 큰 점수 차이로 승리하였다.

카시도코스타스가 초구 7점을 득점하며 경기를 시작하였으나 에디 멕스가 다득점을 연이어 기록하며 전반을 22 대 13으로 마쳤다. 후반전에 들어가 에디 멕스는 카시도코스타스의 연이은 공격에 주춤한 듯 하였으나 이후 8득점을 포함한 다득점으로 강렬한 기세를 이어가 경기를 마무리 하였다.

한편, 우리나라의 김봉철(경기/세계랭킹 118위)은 우리나라 선수 중 유일하게 준결승에 진출하였으나, 카시도코스타스의 기세에 꺾여 17이닝 16대 40으로 패배하여 공동3위에 머물렀다. 네덜란드의 딕 야스퍼스(세계 2위)는 에디 멕스에게 준결승에서 패배하여 역시 공동3위에 올랐다.

이번 서울월드컵의 결과에 따라 에디 멕스는 2계단 오른 3위, 카시도코스타스는 19계단 오른 27위, 김봉철은 70계단 오른 48위가 되었다.

lunarfly@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