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헤럴드경제

[K리그1] '리그 4호 골' 김신욱, 득점 단독 선두 등극

입력 2019. 04. 14. 00:08

기사 도구 모음

리그 4호 골을 터트린 전북현대의 공격수 김신욱이 리그 득점 단독 선두에 올랐다.

이날 경기 결승 골을 터트린 김신욱은 리그 득점 단독 선두에 오르는 영광을 안았다.

김신욱은 이번 시즌 리그 6경기에 출전해 4골을 터트리는 좋은 컨디션을 과시하고 있다.

김신욱은 제주 전 득점으로 리그 득점 단독 선두에 오르며 본격적인 득점왕 경쟁의 시작을 알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제주 전에서 리그 4호 골을 터트리며 득점 단독 선두에 오른 전북의 공격수 김신욱.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이준호 기자] 리그 4호 골을 터트린 전북현대의 공격수 김신욱이 리그 득점 단독 선두에 올랐다.

전북은 13일 오후 2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7라운드에서 제주유나이티드를 1-0으로 꺾었다. 이날 경기 결승 골을 터트린 김신욱은 리그 득점 단독 선두에 오르는 영광을 안았다.

김신욱은 이번 시즌 리그 6경기에 출전해 4골을 터트리는 좋은 컨디션을 과시하고 있다. 특히, 최근 두 경기(인천, 제주)에서 연속 골을 터트렸다. 김신욱은 제주 전 득점으로 리그 득점 단독 선두에 오르며 본격적인 득점왕 경쟁의 시작을 알렸다.

현재 김신욱의 뒤를 쫓는 경쟁자는 3골 그룹의 배기종, 김승준(이상 경남), 김진혁, 세징야(이상 대구), 타가트, 염기훈(이상 수원), 주니오(울산)다. 이 중 배기종은 단 5번의 슛으로 3골을 기록하는 저력을 보였다.
sports@heraldcorp.com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