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송광민,'내가 끝냈다' [사진]

지형준 입력 2019.04.19. 22:57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대전, 지형준 기자] 한화가 연장 혈투 끝에 웃었다. 한화는 19일 대전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삼성과의 홈경기에서 4-3 재역전승을 장식했다.

연장 11회말 2사 만루에서 한화 송광민이 끝내기 안타를 날리고 한용덕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jpnews@osen.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