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강정호 홈런' PIT, 강우콜드 승리..6연승(종합)

뉴스엔 입력 2019.04.21. 09:51

피츠버그가 6연승을 달렸다.

이날 경기에서 피츠버그는 5회 3-1 강우콜드 승리를 거뒀다.

제임슨 타이온(PIT)과 데릭 홀랜드(SF)가 선발 맞대결을 펼친 이날 경기에서 피츠버그는 4회말 강정호의 시즌 3호 솔로 홈런으로 먼저 앞서갔다.

5회가 종료된 후 비로 중단된 경기는 3시간 이상 재개되지 못했고 결국 강우콜드게임이 선언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안형준 기자]

피츠버그가 6연승을 달렸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는 4월 21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경기에서 승리했다.

이날 경기에서 피츠버그는 5회 3-1 강우콜드 승리를 거뒀다. 피츠버그는 6연승을 질주했다.

제임슨 타이온(PIT)과 데릭 홀랜드(SF)가 선발 맞대결을 펼친 이날 경기에서 피츠버그는 4회말 강정호의 시즌 3호 솔로 홈런으로 먼저 앞서갔다.

샌프란시스코는 5회초 스티븐 더거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들었다. 피츠버그는 5회말 이날 데뷔전을 가진 루키 콜 터커의 2점포로 다시 앞서갔다.

5회가 종료된 후 비로 중단된 경기는 3시간 이상 재개되지 못했고 결국 강우콜드게임이 선언됐다.

피츠버그 선발 타이온은 5이닝 1실점 완투승을 거뒀다. 2번타자로 나선 강정호는 3타수 1안타(1홈런), 1타점을 기록했고 타율은 0.154가 됐다.

샌프란시스코 선발 홀랜드는 5이닝 3실점 완투패를 당했다.(자료사진=강정호)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