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M+포토] '공은 이리 줘~' 류현진 공 받는 로버츠 감독

조미예 기자 입력 2019.04.21. 10:13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엠스플뉴스=밀워키]
 
LA 다저스 류현진이 복귀전에서 옐리치에게 연타석 홈런을 허용했다. 
 
4월 21일(한국 시각)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밀러파크에서 '2019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밀워키 브루어스의 경기가 열렸다. LA 다저스 선발로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5 2/3이닝 6피안타(2피홈런) 1볼넷 9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투구 수는 92개. 평균자책점은 3.10이 됐다. 이날 류현진은 이번 시즌 최다 기록인 9개의 탈삼진을 기록하며 위력적인 모습을 보여줬지만, 옐리치에게 연타석 홈런을 허용하면서 2실점을 했다. 
 
6회말 2사 1, 2루에서 류현진이 교체되고 있다. 류현진의 공을 이어 받은 딜런 플로로가 실점없이 이닝을 마쳤다. 
 
 
조미예 특파원 miyejo@gmail.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