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마이데일리

이강인, '슛돌이 스승' 유상철과 깜짝 만남 "스페인 놀러갈께"

입력 2019.05.02. 16:29

축구왕 슛돌이 프로그램에서 스승과 제자의 연을 맺었던 유상철 전 전남드래곤즈 감독과 U-20 축구대표팀 에이스 이강인(발렌시아)이 특별한 만남을 가졌다.

유상철은 2일 오후 파주NFC에서 U-20 대표팀 미디어데이에 참석한 이강인을 직접 찾아왔다.

이강인은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 최종 21명에 이름을 올리며 5월 23일부터 6월 15일까지 폴란드에서 열리는 월드컵에 참가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파주 안경남 기자] 축구왕 슛돌이 프로그램에서 스승과 제자의 연을 맺었던 유상철 전 전남드래곤즈 감독과 U-20 축구대표팀 에이스 이강인(발렌시아)이 특별한 만남을 가졌다.

유상철은 2일 오후 파주NFC에서 U-20 대표팀 미디어데이에 참석한 이강인을 직접 찾아왔다. 파주에서 진행된 지도자 워크샵 중 쉬는 시간 틈을 내 제자 응원에 나선 것이다.

유상철 전 감독은 이강인의 인터뷰가 끝날 때까지 기다리다 반갑게 포옹을 나눴다. 이강인도 스승의 깜짝 방문에 환하게 웃었다.

유상철은 이강인에게 안부를 물으며 “스페인 홈 경기가 언제야? 놀러 갈께”라고 말했다. 그러자 이강인은 “와 주셨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각자 스케줄로 짧은 시간 만남이었지만, 두 사람의 특별한 정을 확인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

이강인은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 최종 21명에 이름을 올리며 5월 23일부터 6월 15일까지 폴란드에서 열리는 월드컵에 참가한다.

한국은 포르투갈, 아르헨티나, 남아공과 한 조에 속해있다.

[사진 = 안경남 knan0422@mydaily.co.rk]-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