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지연 개시 문제 없다' 류현진, 1회 2K 삼자범퇴..32이닝 무실점

이종서 입력 2019.05.26. 10:23 수정 2019.05.26. 13:18

류현진(다저스)이 무실점 행진을 32이닝으로 늘렸다.

류현진은 2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맞대결에 선발 등판해 1회를 2탈삼진 무실점으로 마쳤다.

이날 경기 전까지 31이닝 무실점 행진을 기록하고 있던 류현진은 첫 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으며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피츠버그(미국),박준형 기자]우천예보에 경기가 지연되자 몸 풀던 류현진이 라커룸으로 이동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OSEN=피츠버그(미 펜실베니아주), 이종서 기자] 류현진(다저스)이 무실점 행진을 32이닝으로 늘렸다.

류현진은 2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맞대결에 선발 등판해 1회를 2탈삼진 무실점으로 마쳤다.

이날 경기 전까지 31이닝 무실점 행진을 기록하고 있던 류현진은 첫 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으며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경기에 앞서 우천 예보로 경기 개시가 약 1시간 48분 정도 지연됐지만, 큰 문제는 되지 않았다.

이날 류현진은 아담 프레이저(2루수)-브라이언 레이놀드(좌익수)-스탈링 마르테(중견수)-조쉬 벨(1루수)-멜키 카브레라(우익수)-케빈 뉴먼(3루수)-프란시스코 서벨리(포수)-콜 터커(유격수)-조 머스그로브(투수) 순으로 이어지는 피츠버그 타선을 상대했다.

첫 타자 프레이저를 3루수 땅볼로 처리한 류현진은 레이놀드를 높은 직구로 헛스윙 삼진 처리했다. 이후 마르테까지 삼구삼진 처리하면서 이닝을 끝냈다. / bellstop@osen.co.kr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