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UCL FINAL] '최다 유효슈팅' 손흥민, 가치는 증명했다

류청 기자 입력 2019.06.02. 06:46

손흥민이 아쉽게 첫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이하 UCL)` 결승전을 마감했다.

손흥민은 1일(이하 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 있는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리버풀과 한 `2018/2019 UCL` 결승전에서 풀타임을 소화했으나 0-2 패배를 받아들였다.

손흥민은 슈팅 3개를 기록했다.

손흥민은 슈팅 3개를 모두 골대 안으로 보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풋볼리스트] 류청 기자= 손흥민이 아쉽게 첫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이하 UCL)` 결승전을 마감했다.

손흥민은 1일(이하 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 있는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리버풀과 한 `2018/2019 UCL` 결승전에서 풀타임을 소화했으나 0-2 패배를 받아들였다. 손흥민은 UCL 준우승 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토트넘은 전체적으로 리버풀이 쳐 놓은 그물에 걸려 어려움을 겪었다. 전반 1분만에 골을 내준 것도 컸다. 토트넘은 점유율을 64.6%를 가져가고도 답답한 모습을 보였다.

손흥민은 슈팅 3개를 기록했다. 이는 모하메드 살라(6개)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슈팅이다. 유효슈팅 비율은 100%였다. 손흥민은 슈팅 3개를 모두 골대 안으로 보냈다. 양팀을 통틀어 가장 많은 유효슈팅을 기록했다.

그는 해리 케인이 최전방에서 제대로 된 역할을 해주지 못하는 상황에서도 분전했다. 측면과 중앙을 가리지 않고 과감한 플레이를 했다. 리버풀 수비를 그나마 괴롭힌 것은 손흥민이었다. 그는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슈팅을 날릴 수 있도록 기회를 만들어주기도 했다.

아쉬움도 있었다. 손흥민은 전반에 역습을 펼치는 장면에서 과감한 드리블을 시도했으나 알렉산더 아놀드 다리에 걸려 실패했다. 그 드리블이 성공했다면 완벽한 기회를 잡을 수도 있었다.

손흥민은 유럽에서 가장 큰 무대에 섰으나 승리하는데는 실패했다. 그는 가장 많은 유효슈팅으로 가치를 증명하는 데 만족해야 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