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어렵게 이긴 로버츠 "불펜만 비난하면 안 된다" [현장인터뷰]

김재호 입력 2019.07.21. 14:42

내셔널리그 최하위 마이애미 말린스를 상대로 신승을 거둔 데이브 로버츠 LA다저스 감독은 불펜만의 문제가 아니라고 지적했다.

로버츠는 21일(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홈경기를 10-6으로 이긴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날 경기를 되돌아봤다.

이날 다저스는 선발 클레이튼 커쇼가 6이닝 2피안타 1볼넷 10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 6회까지 6-0으로 앞서갔지만, 불펜이 무너지며 6-6 동점을 허용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내셔널리그 최하위 마이애미 말린스를 상대로 신승을 거둔 데이브 로버츠 LA다저스 감독은 불펜만의 문제가 아니라고 지적했다.

로버츠는 21일(한국시간)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홈경기를 10-6으로 이긴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날 경기를 되돌아봤다.

이날 다저스는 선발 클레이튼 커쇼가 6이닝 2피안타 1볼넷 10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 6회까지 6-0으로 앞서갔지만, 불펜이 무너지며 6-6 동점을 허용했다. 8회말 4득점하며 극적인 승리를 거뒀지만, 뒷맛은 개운치 못한 승리였다.

로버츠 감독은 불펜만의 문제는 아니라고 지적했다. 사진(美 로스앤젤레스)=ⓒAFPBBNews = News1
로버츠는 "더 나아져야 한다. 질좋은 스트라이크, 질좋은 투구를 할 필요가 있다. 수비가 제대로 플레이를 해주지 못할 때도 있다. 오늘도 8회 두 차례나 있었는데 이를 극복해야 한다"며 불펜의 분발을 촉구했다.

이어 "이 경기는 모두의 노력으로 함께 하는 것"이라고 말문을 열며 방향을 틀었다. "많은 사람들이 단순히 불펜의 문제라고 말한다. 그러나 우리는 수비도 해야한다. 좋은 공을 계획대로 던지는 것도 중요하지만, 야수들이 수비를 해줘야 한다"며 불펜만의 문제는 아니라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실책없는 깔끔한 경기를 본 것이 언제인지 기억도 나지 않는다"며 수비 불안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어느 한 사람, 어느 한 그룹을 지목해 비난하는 것은 쉽다. 그러나 그런 방법은 통하지 않는다"며 불펜만의 문제가 아닌, 팀 전체가 극복해야 할 문제라고 주장했다.

그는 "계속해서 나아지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가까운 미래 깔끔한 수비를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야수들의 분발을 촉구했다.

8회 조 켈리를 기용하지 않은 것에 대해서는 "가능한 상태였지만, 최대한 아끼려고 했다"고 답했다. "4일간 3경기를 뛰었다. 매 경기를 이기려고 노력하지만, 동시에 모든 선수들을 기용해야 한다. 모든 경기를 월드시리즈 7차전처럼 치르는 것은 무책임한 일"이라고 항변했다. greatnemo@maekyung.com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