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英 가디언, 손흥민 선발 제외 예상..'라멜라+모우라 출격'

신명기 기자 입력 2019.08.25. 12:14

손흥민의 선발 여부를 두고 현지에서도 엇갈린 예측이 나오고 있다.

다수 매체들이 손흥민의 선발을 예상한 가운데 한 정론지는 에릭 라멜라와 루카스 모우라가 먼저 나올 것으로 예상했다.

일단 영국 런던 `이브닝 스탠다드`와 통계업체 `후스코어드`는 손흥민이 뉴캐슬전 선발로 나설 것으로 예상한 가운데 영국 정론지인 `가디언`은 다른 예측을 내놓았다.

현지 매체의 예상이 엇갈린 가운데 손흥민의 선발 여부는 끝까지 지켜봐야 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터풋볼] 신명기 기자= 손흥민의 선발 여부를 두고 현지에서도 엇갈린 예측이 나오고 있다. 다수 매체들이 손흥민의 선발을 예상한 가운데 한 정론지는 에릭 라멜라와 루카스 모우라가 먼저 나올 것으로 예상했다.

토트넘은 26일 0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뉴캐슬을 상대로 2019-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 첫 두 경기서 1승 1무로 시작한 토트넘은 아스널과 치르는 북런던 더비를 앞두고 뉴캐슬전 승리를 노린다.

토트넘은 자리를 잡지 못한 뉴캐슬을 상대로 상승세를 이어가려 한다. 새로 부임한 스티브 브루스 감독 체제에서 제자리를 잡지 못하고 있고 토트넘의 홈경기로 치러지기 때문이다.

긍정적인 소식도 있다. 지난 시즌 퇴장 여파로 지난 시즌 최종전인 에버턴전을 시작으로 이번 시즌 맨체스터 시티전까지 징계로 뛰지 못했던 손흥민이 복귀하게 된 것.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손흥민이 출전 가능한 상태라고 말하면서도 가장 컨디션이 좋은 선수를 확인해 선발로 내세울 것이라고 말해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일단 영국 런던 `이브닝 스탠다드`와 통계업체 `후스코어드`는 손흥민이 뉴캐슬전 선발로 나설 것으로 예상한 가운데 영국 정론지인 `가디언`은 다른 예측을 내놓았다. `가디언`은 토트넘이 해리 케인을 최전방으로 놓고 크리스티안 에릭센, 모우라, 라멜라가 2선에서 선발로 나설 것으로 봤다.

현지 매체의 예상이 엇갈린 가운데 손흥민의 선발 여부는 끝까지 지켜봐야 한다. 토트넘 입장에서는 에이스인 손흥민을 곧바로 선발로 내세우고 싶겠지만 앞선 2경기에서 뛰지 못해 경기 감각을 확신하지 못하는 만큼 후반 조커로 기용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사진= 게티이미지, 가디언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