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마이데일리

英 매체, "포체티노, 토트넘 떠난다"..뮌헨 감독 후보

입력 2019.11.16. 23:11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토트넘 홋스퍼와 이별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매체 풋볼인사이더는 16일(한국시간) "토트넘이 최악의 시즌을 보내고 있고, 포체티노 감독도 위기다. 소식통에 따르면 포체티노 감독이 토트넘을 떠날 준비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2014년 토트넘 지휘봉을 잡은 포체티노 감독은 해리 케인, 델레 알리, 손흥민 등 젊은 선수들을 중심으로 팀을 재편하며 돌풍을 일으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안경남 기자]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토트넘 홋스퍼와 이별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매체 풋볼인사이더는 16일(한국시간) “토트넘이 최악의 시즌을 보내고 있고, 포체티노 감독도 위기다. 소식통에 따르면 포체티노 감독이 토트넘을 떠날 준비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2014년 토트넘 지휘봉을 잡은 포체티노 감독은 해리 케인, 델레 알리, 손흥민 등 젊은 선수들을 중심으로 팀을 재편하며 돌풍을 일으켰다. 지난 시즌에는 구단 최초로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하지만 올 여름 선수 영입 보강에 실패하면서 리그 14위까지 추락했다. 이를 두고 현지에선 포체티노 감독이 토트넘을 떠날 거란 전망을 내놓기 시작했다.

실제로 포체티노 감독을 원하는 구단이 여전히 많다. 새 감독을 찾고 있는 바이에른 뮌헨이 포체티노를 주시하고 있다.

그밖에도 레알 마드리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등이 포체티노의 차기 행선지로 꼽힌다.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