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포티비뉴스

[오피셜] '사상 초유' 코로나19 우려에 시범경기 전면취소

신원철 기자 입력 2020.02.27. 16:08 수정 2020.02.27. 16:58

KBO가 올 시즌 시범경기 모든 일정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최근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격상되고 지역사회 감염으로 확진자가 전국적으로 늘어남에 따라, KBO와 10개 구단은 선수단과 관중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다음 달 14일 개막 예정이었던 시범경기 전 일정 50경기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KBO 시범경기 전체 일정이 취소된 경우는 1983년 첫 시행 이후 처음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KBO. ⓒ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신원철 기자] KBO가 올 시즌 시범경기 모든 일정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최근 코로나19가 심각 단계로 격상되고 지역사회 감염으로 확진자가 전국적으로 늘어남에 따라, KBO와 10개 구단은 선수단과 관중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다음 달 14일 개막 예정이었던 시범경기 전 일정 50경기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KBO 시범경기 전체 일정이 취소된 경우는 1983년 첫 시행 이후 처음이다.

한편, KBO는 오는 다음 달 3일 긴급 실행위원회를 개최해 코로나19 관련 정규시즌 운영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며, 이후 이사회를 개최해 운영방안을 확정할 방침이다.

더불어 KBO와 10개 구단은 선수단 안전 관리와 구장 시설 방역, 열감지카메라 설치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신원철 기자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