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아시아경제

무관중 프로야구 개막..외신들, KBO리그 개막 보도

기하영 입력 2020.05.05. 19:41

세계 주요 외신들이 프로야구 종목으로는 세계 두 번째로 문을 연 KBO리그 개막전 모습을 보도했다.

이 매체는 "한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문제를 잘 대처해 프로야구가 시작됐다"며 "KBO리그 각 팀은 관중 입장이 통제된 5개 구장에서 경기를 치렀다"고 전했다.

일본 닛칸스포츠는 "KBO리그는 세계 야구팬들의 큰 관심 속에 개막했다"며 "KBO리그는 미국 전역에 생중계됐는데, 새벽 시간에도 많은 미국 야구팬들이 경기를 시청했다"고 보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욕타임스, USA투데이 등 KBO리그 소개
2020 시즌 프로야구 개막일인 5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과 LG의 경기에서 중국 CCTV 취재진이 무관중 경기를 취재하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세계 주요 외신들이 프로야구 종목으로는 세계 두 번째로 문을 연 KBO리그 개막전 모습을 보도했다.

AP통신은 5일 '빈 경기장에서 시작된 한국 프로야구'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개막전 분위기를 전했다. 이 매체는 "한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문제를 잘 대처해 프로야구가 시작됐다"며 "KBO리그 각 팀은 관중 입장이 통제된 5개 구장에서 경기를 치렀다"고 전했다.

미국 지역지 보스턴 헤럴드는 '스포츠에 굶주렸다면 KBO리그를 보라'라는 기사를 통해 KBO리그 개막전 소식을 알렸다. 미국 유력매체 뉴욕 타임스는 'KBO리그 시청, 우리가 도와드립니다'라는 기사에서 KBO리그의 정보를 제공했다. 이 밖에 포브스, USA투데이 등도 KBO리그의 개막 소식과 눈여겨볼 만한 선수 정보를 전했다.

코로나19 확산 문제에 시달리고 있는 일본 매체들도 큰 관심을 보였다. 일본 닛칸스포츠는 "KBO리그는 세계 야구팬들의 큰 관심 속에 개막했다"며 "KBO리그는 미국 전역에 생중계됐는데, 새벽 시간에도 많은 미국 야구팬들이 경기를 시청했다"고 보도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