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포티비뉴스

[SPO 광주]'롯데전 9연승' KIA 윌리엄스 감독 "클린업 트리오가 중심 잡아줬다"

고봉준 기자 입력 2020.06.04. 21:45

6월 첫 3연전을 싹쓸이 승리로 마무리한 KIA 타이거즈 맷 윌리엄스 감독은 승리의 공을 선수들에게 돌렸다.

윌리엄스 감독은 4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7-3 승리를 챙긴 뒤 "애런 브룩스가 좋은 투구를 보여줬다. 야수들의 득점 지원으로 경기를 쉽게 풀어나간 점도 좋았다"고 총평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KIA 최형우가 4일 광주 롯데전에서 6회말 솔로홈런을 때려내고 있다. ⓒKIA 타이거즈

[스포티비뉴스=광주, 고봉준 기자] 6월 첫 3연전을 싹쓸이 승리로 마무리한 KIA 타이거즈 맷 윌리엄스 감독은 승리의 공을 선수들에게 돌렸다.

윌리엄스 감독은 4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7-3 승리를 챙긴 뒤 “애런 브룩스가 좋은 투구를 보여줬다. 야수들의 득점 지원으로 경기를 쉽게 풀어나간 점도 좋았다”고 총평했다.

이날 KIA는 김호령, 프레스턴 터커, 최형우의 대포와 선발투수 브룩스의 6.2이닝 2실점 호투를 앞세워 롯데전 9연승을 달렸다. 올 시즌으로 기간을 좁히면 6전 전승이다.

이어 윌리엄스 감독은 “이번 3연전 동안 좋은 경기를 했다. 나지완과 터커, 최형우 등 클린업 트리오가 타선의 중심을 잡아준 점이 원동력이었다”고 싹쓸이 비결을 말했다.

스포티비뉴스=광주, 고봉준 기자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