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발리볼코리아

[포토스토리] 배구여제 김연경, 흥국생명 선수시절 활동 모습.

김경수 기자 입력 2020.06.07. 10:13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발리볼코리아닷컴=김경수 기자】 배구여제 김연경이 흥국생명 유니폼을 다시 입기로 구단과 전격 합의했다.

11년만에 복귀하는 김연경은 `무엇보다 한국 팬들을 다시 만나게 되어 기쁘다. 많이 응원해준 팬들에게 기쁨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은 지난 2006년, 2007년, 2008년, 2010년에 김연깅 흥국생명 선수로 활동하던 모습. 2020. 06. 07.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문의: volleyballkorea@hanmail.net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