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인터풋볼

'6월 전승' 전북 모라이스 감독, 신라스테이 이달의 감독 선정

윤효용 기자 입력 2020.07.01. 10:28 수정 2020.07.01. 10:28

6월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5경기를 모두 승리로 이끈 전북 모라이스 감독이 `신라스테이 6월의 감독`으로 선정됐다.

2019시즌부터 전북을 지휘해온 모라이스 감독은 지난해 4월, 8월 두 차례 `이달의 감독`으로 선정된 바 있다.

모라이스 감독은 이번 수상까지 더해 K리그 통산 세 번째 `이달의 감독`으로 뽑히는 영광을 안았다.

신라스테이와 K리그의 인연은 2015년 `신라스테이 이달의 골 세리머니 상`으로 시작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터풋볼] 윤효용 기자=6월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5경기를 모두 승리로 이끈 전북 모라이스 감독이 `신라스테이 6월의 감독`으로 선정됐다.

모라이스 감독은 지난달 첫 경기였던 서울 원정에서 4대1 대승을 거뒀고, 이후 인천, 포항, 광주를 차례로 잡으며 연승행진을 이어나갔다. 특히, 9라운드 울산전에서 2대0으로 승리해 6월 전승은 물론, 2위 울산과의 승점 차를 4점으로 늘리는 데 성공했다.

2019시즌부터 전북을 지휘해온 모라이스 감독은 지난해 4월, 8월 두 차례 `이달의 감독`으로 선정된 바 있다. 모라이스 감독은 이번 수상까지 더해 K리그 통산 세 번째 `이달의 감독`으로 뽑히는 영광을 안았다. 수상자에게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제작한 트로피와 함께 소정의 신라스테이 숙박권이 부상으로 주어진다.

지난 시즌에 이어 올 시즌에도 `이달의 감독상`을 후원하는 신라스테이는 호텔신라가 선보이는 프리미엄 비즈니스 호텔이다. 신라스테이와 K리그의 인연은 2015년 `신라스테이 이달의 골 세리머니 상`으로 시작했다. 신라스테이는 앞으로도 K리그와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