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야구

뉴스엔

'벨린저 역전 결승포' 다저스, 애틀랜타 꺾고 월드시리즈 진출

안형준 입력 2020. 10. 19. 12:53

기사 도구 모음

다저스가 월드시리즈에 올랐다.

LA 다저스는 10월 1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7차전 경기에서 승리했다.

시리즈 1,2차전을 내준 다저스는 시리즈 1-3에서 3연승을 달리며 끝내 월드시리즈행 티켓을 따냈다.

다저스는 이날 더스틴 메이를 오프너로 내세웠고 애틀랜타는 이안 앤더슨을 선발 마운드에 올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안형준 기자]

다저스가 월드시리즈에 올랐다.

LA 다저스는 10월 1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7차전 경기에서 승리했다.

이날 경기에서 다저스는 4-3 역전승을 거뒀다. 시리즈 1,2차전을 내준 다저스는 시리즈 1-3에서 3연승을 달리며 끝내 월드시리즈행 티켓을 따냈다.

다저스는 이날 더스틴 메이를 오프너로 내세웠고 애틀랜타는 이안 앤더슨을 선발 마운드에 올렸다.

먼저 앞서간 쪽은 애틀랜타였다. 애틀랜타는 1회초 마르셀 오주나의 적시타로 선제득점에 성공했고 2회초 댄스비 스완슨이 솔로포를 쏘아올려 달아났다.

다저스는 3회말 동점을 만들었다. 2사 후 저스틴 터너가 볼넷, 맥스 먼시가 2루타로 찬스를 만들었고 윌 스미스가 동점 2타점 적시타를 터뜨렸다.

애틀랜타는 4회초 오스틴 라일리의 적시타로 다시 앞서갔다.

다저스는 홈런포로 결국 경기를 뒤집었다. 6회말 대타 키케 에르난데스가 동점 솔로포를 쏘아올렸고 7회말 코디 벨린저가 역전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다저스는 오프너 메이가 1이닝 1실점을 기록했고 토니 곤솔린이 2이닝 2실점, 블레이크 트레이넨이 2이닝 무실점, 브루스다 그라테롤이 1이닝 무실점, 훌리오 유리아스가 3이닝 무실점을 기록해 승리했다.

애틀랜타는 선발 앤더슨이 3이닝 2실점을 기록했고 타일러 마젝이 1이닝 무실점, 셰인 그린이 1이닝 무실점, A.J. 민터가 1이닝 1실점, 마크 멜란슨이 1이닝 무실점을 기록해 패했다.(사진=코디 벨린저)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