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인터풋볼

'9경기 6골' 손흥민, 토트넘 공식 SNS "쏘니vs맨시티, 스토리 계속"

취재팀 입력 2020.11.22. 19:40

토트넘 공식 채널도 맨시티에 강한 손흥민을 주목했다.

손흥민은 이 날 득점으로 인해 역대 과르디올라가 이끄는 맨시티를 상대로 6번째 골을 기록했다.

축구 통계 매체 '옵타'에 따르면 손흥민은 레스터 시티의 제이미 바디(9골)에 이어 공식 대회에서 두 번째로 많은 득점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토트넘 공식 SNS도 손흥민의 맨시티전 기록을 주목하며 맨시티전에서 득점한 후 세리머니하는 사진을 올렸고, "쏘니(손흥민 애칭)vs맨시티, 스토리는 계속된다"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토트넘 공식 채널도 맨시티에 강한 손흥민을 주목했다.

토트넘은 22일 오전 230(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에서 맨체스터 시티를 상대로 2-0 승리를 따냈다. 이로써 621(승점 20)로 리그 선두로 올라섰다.

리그 득점 공동 선두에 올라있던 손흥민의 발끝이 또 한 번 터졌다. 전반 5분 은돔벨레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완벽한 기회를 잡았고, 골키퍼가 나온 것을 확인한 뒤 다리 사이로 정확한 슈팅을 날리며 선제골을 신고했다. 리그 9호골을 쏘아 올린 손흥민은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7.4를 부여했다. 이는 팀 내 3위에 해당하는 기록이었으며, 요리스가 평점 8을 받아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이쯤 되면 손흥민은 맨시티에 공포 대상이라고 할 수 있다. 손흥민은 이 날 득점으로 인해 역대 과르디올라가 이끄는 맨시티를 상대로 6번째 골을 기록했다. 축구 통계 매체 '옵타'에 따르면 손흥민은 레스터 시티의 제이미 바디(9)에 이어 공식 대회에서 두 번째로 많은 득점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맨시티를 상대로 9경기 6골이다. 토트넘 공식 SNS도 손흥민의 맨시티전 기록을 주목하며 맨시티전에서 득점한 후 세리머니하는 사진을 올렸고, "쏘니(손흥민 애칭)vs맨시티, 스토리는 계속된다"고 전했다.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