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스포츠조선

"SON 상대 골키퍼들,운명 받아들여라" 손흥민,메날두 압도한 유럽 최강 '원샷원킬'능력

전영지 입력 2021. 01. 12. 08:25

기사 도구 모음

'유럽 최고의 피니셔, 손흥민을 상대하는 골키퍼들은 자신의 운명을 받아들여야할 것.'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넘어서는 손흥민의 원샷원킬, 유럽 최강의 피니시 능력이 숫자로 입증됐다.

12일(한국시각)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지가 축구데이터업체 언더스탯 통계를 인용, 보도한 바에 따르면 손흥민은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를 뛰어넘는 유럽 최고의 피니시 능력을 보유한 선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저작권자(c) AFP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유럽 최고의 피니셔, 손흥민을 상대하는 골키퍼들은 자신의 운명을 받아들여야할 것.'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넘어서는 손흥민의 원샷원킬, 유럽 최강의 피니시 능력이 숫자로 입증됐다.

12일(한국시각)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지가 축구데이터업체 언더스탯 통계를 인용, 보도한 바에 따르면 손흥민은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를 뛰어넘는 유럽 최고의 피니시 능력을 보유한 선수다. 그 어떤 선수보다 결정적 찬스를 놓친 횟수가 적었다.

출처=영국 인디펜던트지, 언더스탯 인용.

손흥민의 득점기대값(xG) 대비 실제 득점률이 월등히 높았다는 통계다. 손흥민은 2016년 8월 이후 61골을 기록했는데 이는 득점기대값보다 44.41%나 높은 수치였다.

2위가 손흥민의 동료인 해리 케인으로 104골, 21.33%, 3위가 리오넬 메시로 139골, 21.31%, 4위가 임모빌레로 113골, 21.14%를 기록했다. 호날두는 117골을 넣었지만 xG 대비 0.67에 그쳤다. 원샷원킬의 순도 면에서 손흥민의 기록은 압도적이었다.

xG는 경기장 내 다양한 슈팅 상황을 고려해 측정된 수치다. 왼발, 오른발, 골대와의 거리, 슈팅각도, 1대1 여부, 어시스트의 질, 세컨드볼 등을 고려해 나온 수치다.

공격수에게 절대적인 능력인 결정력, 단 한번의 절대적 찬스를 놓치지 않는 치명적 능력에서 압도적인 결과를 보여줬다.

영국 매체 스포츠바이블은 이 수치를 인용하면서 '올시즌 프리미어리그 16경기에서 12골을 몰아친 손흥민은 골문앞에서 치명적인 무기'라면서 '그 골이 믿을 수 없는 단독 드리블에 의한 것이든, 케인과의 텔레파시에 의한 것이든 통계가 증명하듯이 그는 절대 찬스의 순간을 놓치지 않는다'고 썼다.

그리고 이렇게 마무리했다. '그러므로 손흥민과 마주하는 골키퍼들은 자신의 운명을 받아들여야 할 것이다. 그보다 더 내 뒤로 공을 많이 지나가게 하는 선수는 없다는 것을.'
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