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마이데일리

'숀롱 23점·15R' 현대모비스, LG에 완승..4연승 질주[MD리뷰]

입력 2021. 01. 12. 22:10

기사 도구 모음

현대모비스가 4연승을 내달렸다.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는 12일 창원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라운드 원정경기서 창원 LG 세이커스를 81-64로 크게 이겼다.

현대모비스가 38-36으로 근소하게 앞섰다.

현대모비스는 3쿼터에 LG를 단 9점에 묶고 25점을 넣어 승부를 갈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현대모비스가 4연승을 내달렸다.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는 12일 창원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라운드 원정경기서 창원 LG 세이커스를 81-64로 크게 이겼다. 4연승했다. 18승13패로 3위를 지켰다. 9위 LG는 11승19패.

1~2쿼터는 대등한 흐름이었다. 현대모비스가 38-36으로 근소하게 앞섰다. 현대모비스는 3쿼터에 LG를 단 9점에 묶고 25점을 넣어 승부를 갈랐다. 숀롱이 10점을 몰아쳤고, 서명진도 3점슛 두 방을 넣었다.

LG는 테리코 화이트가 뛸 때 김동량과 박정현 등이 상대 외국인 빅맨을 막아야 한다. 결국 한계가 있었다. 공수 모두 풀리지 않았다. 3쿼터 야투율은 단 18%였다. 4쿼터에 김시래가 분전하며 추격했지만, 분위기를 돌리지 못했다. 현대모비스는 함지훈과 롱, 베테랑 이현민의 활약을 더해 여유 있게 승부를 갈랐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