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노컷뉴스

손흥민 향한 레알 마드리드의 관심, 분명한 이유가 있다

CBS노컷뉴스 오해원 기자 입력 2021. 01. 13. 06:03

기사 도구 모음

손흥민(토트넘)도,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도 웃을 수 있다.

최근 스페인과 영국 등 유럽 현지에서는 손흥민(토트넘)이 세계 최고의 축구클럽 중 하나인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의 관심을 받고 있다는 소식이 연일 전해지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뿐 아니라 전 세계 축구선수가 선망하는 명문 클럽 레알 마드리드는 최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와 유럽축구연맹 주관 클럽대항전에서 뛰어난 활약을 하는 손흥민의 영입에 관심을 두고 있다는 소식이 유럽 현지에서 연이어 등장하고 있다. 연합뉴스
손흥민(토트넘)도, 레알 마드리드(스페인)도 웃을 수 있다.

최근 스페인과 영국 등 유럽 현지에서는 손흥민(토트넘)이 세계 최고의 축구클럽 중 하나인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의 관심을 받고 있다는 소식이 연일 전해지고 있다.

그 시작은 토트넘과 재계약 보도였다. 지난해 10월 영국 현지에서 토트넘이 2023년까지 계약된 손흥민과 팀 내 최고 대우 수준으로 2025년까지 계약 연장을 추진한다는 것. 이 계약이 성사될 경우 옵션을 포함해 6000만 파운드(약 894억원)에 달하는 규모가 될 것이라는 내용이었다.

“손흥민과 다니엘 레비 회장을 믿는다. 두 사람은 가능하다면 (손흥민이) 은퇴할 때까지 토트넘에 남기를 원하고 있을 것”이라는 조제 무리뉴 토트넘 감독의 발언은 재계약을 더욱 기대하게 만드는 ‘양념’이었다.

하지만 2020년 안에 재계약을 마무리할 것이라던 전망은 보기 좋게 어긋났다. 코로나19로 인해 재정적 손실이 큰 토트넘이라는 점에서 2023년 6월까지 계약된 손흥민과 재계약을 서두르지 않는다는 것. 2024년 6월까지 계약된 간판 골잡이 해리 케인과 재계약 역시 미뤄졌다.

이런 상황에서 스페인 라리가뿐 아니라 세계 최고의 클럽으로 손꼽히는 레알 마드리드가 손흥민의 영입을 원한다는 보도가 스페인에서 흘러나왔다. 레알 마드리드가 손흥민을 위해 7000만 유로(935억원)에서 1억 유로(1336억원)까지 이적료 지출이 가능하다는 전망이다.

공격 보강을 원하는 레알 마드리드가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킬리앙 음바페(파리 생제르맹)와 함께 손흥민을 영입 후보로 낙점해 레알 마드리드와 토트넘의 줄다리기가 시작됐다는 것이다. 손흥민 역시 모든 축구선수가 선망하는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매 시즌 도전하는 레알 마드리드라는 점에서 끌리지 않을 수 없다.

그렇다면 레알 마드리드는 왜 손흥민을 원하는 것일까. 오랜 시간 스페인 라리가를 중계한 송영주 SPOTV 해설위원은 단순히 손흥민이 프로 무대 데뷔 이후 가장 뛰어난 활약을 선보인 2020~2021시즌이라는 점이 레알 마드리드 영입설에 불을 붙인 것이 아니라고 분석했다.

송 해설위원은 CBS노컷뉴스와 통화에서 “다양한 포메이션을 사용하는 지단 감독이지만 그중에서도 주된 옵션은 4-3-3이다. 현재 레알 마드리드는 최전방의 카림 벤제마와 함께 공격 역할을 나눌 측면 공격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단순히 측면 공격수의 숫자가 적다는 의미가 아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떠난 뒤 측면에서 벤제마와 득점을 나눌 만큼의 기량을 보여주는 선수가 부족한 만큼 토트넘에서 같은 포지션으로 맹활약하는 손흥민이 (레알 마드리드에) 잘 어울릴 것이라는 판단을 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송 해설위원은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하더라도 손흥민이 좋은 활약을 할 수 있는 이유가 분명하다고 전망했다.

“올 시즌 손흥민이 ‘커리어 하이’를 기록할 수 있는 이유는 도움에 눈을 뜬 케인의 존재 덕분”이라고 해석한 송영주 해설위원은 “레알 마드리드 역시 케인처럼 도움을 잘하는 최전방 공격수 벤제마가 있고 중원에서 패스를 넣어줄 자원도 충분하다. 더욱이 지단 감독은 역습을 즐기는 감독이라는 점에서 손흥민이 좋은 활약을 할 만한 판은 이미 깔려있다”고 긍정적으로 예상했다.

[CBS노컷뉴스 오해원 기자] ohwwho@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