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연합뉴스

사발렌카 vs 쿠데르메토바, WTA 투어 시즌 개막전 결승 격돌

김동찬 입력 2021. 01. 13. 07:40

기사 도구 모음

아리나 사발렌카(10위·벨라루스)와 베로니카 쿠데르메토바(46위·러시아)가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2021시즌 개막전 결승에서 맞붙는다.

사발렌카는 13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열린 WTA 투어 아부다비오픈(총상금 56만5천530 달러) 대회 7일째 단식 4강전에서 마리아 사카리(22위·그리스)를 2-0(6-3 6-2)으로 제압했다.

사발렌카와 쿠데르메토바는 2015년 한 차례 만나 사발렌카가 2-0(6-3 6-3)으로 이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아리나 사발렌카 [WTA 투어 소셜 미디어 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아리나 사발렌카(10위·벨라루스)와 베로니카 쿠데르메토바(46위·러시아)가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2021시즌 개막전 결승에서 맞붙는다.

사발렌카는 13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열린 WTA 투어 아부다비오픈(총상금 56만5천530 달러) 대회 7일째 단식 4강전에서 마리아 사카리(22위·그리스)를 2-0(6-3 6-2)으로 제압했다.

또 이어 열린 준결승에서는 쿠데르메토바가 마르타 코스튜크(99위·우크라이나)를 2-0(7-6<10-8> 6-4)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사발렌카는 지난해 10월 오스트라바오픈, 11월 린츠 레이디스에서 우승했고 이번 대회까지 출전한 3개 대회 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그는 최근 3개 대회에서 한 번도 지지 않고 14연승을 기록 중이다. 사발렌카가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면 다음 주 세계 랭킹에서 7위에 오른다.

베로니카 쿠데르메토바 [WTA 투어 소셜 미디어 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이에 맞서는 쿠데르메토바는 이번이 자신의 첫 투어 대회 단식 결승 진출이다.

사발렌카와 쿠데르메토바는 2015년 한 차례 만나 사발렌카가 2-0(6-3 6-3)으로 이겼다.

emailid@yna.co.kr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