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데일리e스포츠

서머너즈워 동남아 지역 토너먼트 활발..e스포츠 열기 잇는다

안수민 입력 2021. 01. 13. 10:19 수정 2021. 01. 13. 10:29

기사 도구 모음

컴투스가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워)의 토너먼트를 동남아시아 여러 국가에서 다양한 콘셉트로 진행하며 글로벌 e스포츠 열기를 이어가고 있다.

컴투스는 지난 12월부터 약 한 달간 인도네시아, 베트남, 태국 등 동남아시아 주요 지역에서 현지 이용자들이 참여하는 서머너즈워 토너먼트를 전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인도네시아 지역 토너먼트 파이널 매치(사진=컴투스 제공).
컴투스가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워)의 토너먼트를 동남아시아 여러 국가에서 다양한 콘셉트로 진행하며 글로벌 e스포츠 열기를 이어가고 있다.

컴투스는 지난 12월부터 약 한 달간 인도네시아, 베트남, 태국 등 동남아시아 주요 지역에서 현지 이용자들이 참여하는 서머너즈워 토너먼트를 전개했다. 세 지역별 토너먼트는 지난 해 11월 말 성황리에 막을 내린 SWC(서머너즈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의 뜨거운 열기를 이으며 동남아시아 팬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진행됐다.

먼저 인도네시아 베트남에서는 각 지역에서 활동하는 길드 대상의 토너먼트가 열렸다. 인도네시아에서는 현지의 상위 300위 내 길드 중 8개 길드가 선발돼 토너먼트가 진행됐으며, 2개조로 리그전을 전개하고 승점이 높은 두개 팀이 파이널 토너먼트를 치러 지역 최고 길드를 가렸다.

또 베트남에서 총 34개 신청 길드 중 16개 길드가 선발돼 토너먼트가 개최됐으며, 12월말부터 실시된 조별 리그전을 통해 승리한 두 팀이 오는 23일 열리는 파이널 토너먼트에서 최종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태국의 경우, 여성 게이머들을 대상으로 한 리그인 발키리 아레나를 개최했다. 대진 추첨부터 파이널까지 약 3주간의 일정으로 진행됐으며, 현지 이용자들의 뜨거운 참여 속에 총 16명 여성 선수가 토너먼트에 참여했다.

세 지역별 토너먼트는 각 지역의 서머너즈워 페이스북을 통해 중계됐으며, 해당 경기들은 종료 후 수만 건에 이르는 조회수를 기록하며 서머너즈 워의 현지 인기와 식지 않는 e스포츠의 열기를 증명했다.

한편 컴투스는 지난 2017년부터 서머너즈워 글로벌 e스포츠 대회인 SWC를 전 세계를 대상으로 개최하고 있으며, 지난 해 전 경기를 온라인으로 진행해 역대 월드 파이널 최대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매년 최고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 더불어 이번 동남아 토너먼트 뿐만 아니라, 아시아, 웨스턴 지역에서 규모, 지역, 방식 등 콘셉트에 변화를 준 다양한 토너먼트를 개최해 글로벌 이용자들에게 e스포츠를 통한 더욱 풍부한 경험과 관전 재미를 제공하고 있다.

안수민 기자 (tim.ansoomin@dailyesports.com)

Copyright ⓒ 데일리게임. All rights reserved.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