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한겨레

프로당구 서현민, 팀 리그 5R '최우수선수'

김창금 입력 2021. 01. 13. 11:16 수정 2021. 01. 13. 11:36

기사 도구 모음

웰컴저축은행의 서현민(39)이 프로당구 피비에이(PBA) 팀 리그 5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피비에이는 13일 팀 리그 5라운드에서 8게임에 출전해 전승을 거두며 팀을 단독 선두로 끌어올린 서현민이 최우수선수에 뽑혔다고 밝혔다.

서현민은 직전 개인투어 엔에이치(NH)농협카드 피비에이챔피언십 우승 여세를 몰아 팀 리그 최다 기록인 8연승을 달성했다.

팀 리그 최우수선수는 피비에이 경기운영위원회가 선정하며, 상금은 1백만원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웰컴저축은행의 서현민. PBA 제공

웰컴저축은행의 서현민(39)이 프로당구 피비에이(PBA) 팀 리그 5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피비에이는 13일 팀 리그 5라운드에서 8게임에 출전해 전승을 거두며 팀을 단독 선두로 끌어올린 서현민이 최우수선수에 뽑혔다고 밝혔다.

서현민은 직전 개인투어 엔에이치(NH)농협카드 피비에이챔피언십 우승 여세를 몰아 팀 리그 최다 기록인 8연승을 달성했다. 단식에서 4승, 복식에서 4승 등 고른 활약을 보여주었다.

웰컴저축은행은 3라운드 차유람, 4라운드 프레드릭 쿠드롱, 5라운드 서현민까지 3번 연속 최우수선수를 배출했다.

서현민은 “팀원들에게 감사하다. 계속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팀 리그 최우수선수는 피비에이 경기운영위원회가 선정하며, 상금은 1백만원이다.

김창금 선임기자 kimck@hani.co.kr

ⓒ 한겨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