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골프한국

7년만에 돌아오는 KPGA 윈터투어, 기상악화로 연기

백승철 기자 입력 2021. 01. 14. 08:27 수정 2021. 01. 15. 08:48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21 KPGA 윈터투어'가 개최될 예정인 군산컨트리클럽 전경. 사진제공=KPGA
▲'2021 KPGA 윈터투어'가 개최될 예정인 군산컨트리클럽 전경. 사진제공=KPGA


[골프한국 백승철 기자] 2014년 이후 7년 만에 열리는 한국프로골프(KPGA) 윈터투어가 최근 기상 악화로 일정이 연기되었다.

KPGA는 “2021 KPGA 윈터투어 1회 대회가 한파와 눈으로 인해 경기를 정상적으로 진행할 수 없다는 KPGA 운영국의 판단에 의해 일정이 연기되었다”고 13일 밝혔다.

1회 대회는 당초 오는 21일(목)부터 양일간 전북 군산컨트리클럽에서 진행될 예정이었다.

전체적인 일정이 변경되면서 1회 대회는 한 주 미뤄진 1월 28일(목)과 29일(금)에 개최된다. 장소는 모두 군산컨트리클럽이다.

< 변경된 2021년 KPGA 윈터투어 일정 >

- 1회 대회 : 1월 28일(목) ~ 29일(금)
- 2회 대회 : 2월 4일(목) ~ 5일(금)
- 3회 대회 : 2월 18일(목) ~ 19일(금)
- 4회 대회 : 2월 25일(목) ~ 26일(금)
- 5회 대회 : 3월 11일(목) ~ 12일(금)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2021 KPGA 윈터투어’의 각 대회 상금은 4,000만원에 우승상금은 800만원으로 책정되었다.

KPGA 투어프로(정회원)와 KPGA 프로(준회원), 아마추어를 포함해 KPGA 주관 대회 참가 이력이 있는 해외 국적 선수까지 참가할 수 있다. 1라운드 18홀 스트로크 플레이의 예선전을 통과한 136명이 본선에 진출한다.

본선 무대는 2라운드 36홀 스트로크 플레이로 펼쳐진다. 1라운드 종료 후 매칭스코어카드 방식에 의해 상위 60명만 최종 2라운드에 진출한다. 각 대회 우승자는 차기 대회 예선 면제 혜택도 주어진다.

최종 5개 대회가 종료되면 매 대회의 순위에 따라 받는 ‘2021 KPGA 윈터투어’ 포인트를 합산해 상위 KPGA 프로(준회원) 8명에게는 KPGA 투어프로(정회원) 자격을, 아마추어 상위 10위에게는 프로 자격의 특전을 부여한다.

추천 기사: 마스터스에서 타이거우즈·임성재, 직접 볼 수 있을까? [PGA]

추천 기사: LPGA 게인브리지 대회, 플로리다 레이크 노나 골프장에서 개최

추천 칼럼: 사후 65년 만에 훈장 받는 '전설의 스포츠 스타'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birdie@golfhankook.com

백승철 기자 birdie@golfhankook.com

<저작권자 ⓒ 골프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