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연합뉴스

PGA 투어 3승 베가스, 코로나19 확진

권훈 입력 2021. 01. 14. 08:44

기사 도구 모음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 통산 3승을 거둔 조나탄 베가스(베네수엘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려 소니오픈 출전이 무산됐다.

베가스는 소니오픈 개막을 하루 앞두고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나와 즉각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고 14일(한국시간) 골프 채널이 보도했다.

PGA투어에서는 대회 때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는 양상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코로나19에 걸려 대회 출전이 무산된 베가스. [AFP/게티이미지=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 통산 3승을 거둔 조나탄 베가스(베네수엘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려 소니오픈 출전이 무산됐다.

베가스는 소니오픈 개막을 하루 앞두고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나와 즉각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고 14일(한국시간) 골프 채널이 보도했다.

PGA투어에서는 대회 때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는 양상이다.

새해 첫 대회였던 센트리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를 앞두고는 짐 허먼(미국)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대회에 나오지 못했다.

khoo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