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OSEN

김경중, FC안양으로 이적.."1부리그 승격이 목표" [공식발표]

이승우 입력 2021. 01. 14. 11:12

기사 도구 모음

K리그2 FC안양이 최근까지 강원FC에서 활약한 공격수 김경중을 영입했다.

안양은 14일 강원 출신 공격수 김경중을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김경중은 2017시즌을 앞두고 강원에 합류하며 K리그 무대에 입성했다.

 군 전역 후 2020시즌 강원으로 복귀해 활약했고, 올해 FA 신분으로 안양에 합류하게 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 FC안양 제공

[OSEN=이승우 기자] K리그2 FC안양이 최근까지 강원FC에서 활약한 공격수 김경중을 영입했다.

안양은 14일 강원 출신 공격수 김경중을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금호고-고려대 출신의 김경중은 지난 2012년 프랑스의 보르도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프랑스의 캉을 거쳐 카타르의 알 라얀에서 활약했고, 2016년에는 일본의 도쿠시마 보르티스를 거치며 다양한 해외 리그 경험을 지녔다. 특히 그는 대한민국 U-20, U-23 국가대표팀에 꾸준히 선발돼 활약하며 국내 축구팬들에게 이름을 알리기도 했다.

김경중은 2017시즌을 앞두고 강원에 합류하며 K리그 무대에 입성했다. 2018시즌 상주 상무에 입대해 군복무를 해결했다. 군 전역 후 2020시즌 강원으로 복귀해 활약했고, 올해 FA 신분으로 안양에 합류하게 됐다.

김경중은 빠른 스피드와 저돌적인 돌파가 큰 장점으로 꼽히는 선수다. 특히 동료를 활용한 연계플레이, 많은 활동량 등 공·수 양면에서 여러 장점이 있는 선수이기 때문에 김경중의 영입은 안양의 공격진에 큰 도움이 되리라는 전망이다.

안양에 합류한 김경중은 “안양에 오게 되어 영광입니다. 1부리그 승격이라는 목표 하나로 팀에 보탬이 될 수 있게 동계훈련을 잘 준비해서 보여드리겠습니다”라며 “코로나로 인한 이 위기도 반드시 극복할 수 있습니다. 우리 모두 한 마음 한 뜻으로 함께 이겨냅시다. 안양 팬들을 빨리 경기장에서 만나뵙게 되길 기대합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안양은 지난 7일부터 경상남도 남해에서 2021 시즌을 위한 1차 전지훈련에 돌입했다. /raul1649@osen.co.kr

[사진] FC안양 제공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