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경향신문

김단비, 더블마크 정도는 가볍게 [경향포토]

이석우 기자 입력 2021. 01. 14. 20:09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경향신문]

신한은행 김단비가 14일 인천도원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2020-2021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과의 경기에서 박혜진, 박지현의 마크를 뚫고 골밑슛을 시도하고 있다. 2021.01.14

이석우 기자 foto0307@kyunghyang.com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