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동아일보

'눈밭 축구'.. 선수들 어디갔나

입력 2021. 01. 18. 03:01 수정 2021. 01. 18. 05:19

기사 도구 모음

빨간색 동그라미 표시가 없었다면 선수들을 찾을 수 있을까? 16일 터키 이스탄불에서 열린 바샥셰히르와 시바스스포르의 경기가 열렸다.

문제는 방문 팀 시바스스포르 선수들이 하얀색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섰다는 것.

데일리 메일 등 해외 매체들은 "경기장에서뿐만 아니라 TV 방송에서도 선수들을 확인하기 힘들어 시바스스포르 팀을 향한 팬들의 항의가 빗발쳤다"고 밝혔다.

경기는 1-1 무승부로 끝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빨간색 동그라미 표시가 없었다면 선수들을 찾을 수 있을까? 16일 터키 이스탄불에서 열린 바샥셰히르와 시바스스포르의 경기가 열렸다. 폭설이 쏟아진 다음 날 펼쳐져 그라운드는 하얗게 눈에 덮여 있었다. 문제는 방문 팀 시바스스포르 선수들이 하얀색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섰다는 것. 데일리 메일 등 해외 매체들은 “경기장에서뿐만 아니라 TV 방송에서도 선수들을 확인하기 힘들어 시바스스포르 팀을 향한 팬들의 항의가 빗발쳤다”고 밝혔다. 경기는 1-1 무승부로 끝났다.

데일리메일 사진 캡처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인기영상

    Daum 스포츠 칼럼

    전체 보기

    이 시각 추천뉴스